머니투데이

통합검색

베트남, 북한과 1대1로 비겨… 17경기 무패 행진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2018.12.26 09:0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베트남은 25일 오후 베트남 하노이에 위치한 미딩 국립경기장에서 북한과 평가전을 가졌다. /AFPBBNews=뉴스1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북한과의 평가전에서 1-1로 비겼다.

베트남은 25일 오후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미딩 국립경기장에서 북한과 평가전을 가졌다. 이날 경기서 베트남과 북한은 1-1로 비겼다. 이로써 베트남은 17경기 연속 무패 행진을 기록했다.

이날 박항서 감독은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스즈키컵에서 주축으로 활약했던 선수인 응우옌 콩 푸 엉, 도안 반 하우, 르엉 쑤언 쯔엉 등을 내세우는 동시에 U-21 대표팀 출신의 어린 선수들을 기용했다. 베트남은 시작부터 강한 전방 압박과 짧은 패스로 경기를 풀어나갔다. 북한은 측면의 스피드를 통해 반격에 나섰지만 결정적인 찬스를 만들지는 못했다.

베트남이 주도권을 잡다가 후반 9분, 마침내 선제골을 터뜨렸다. 북한의 공을 차단한 베트남이 빠르게 역습에 나섰고 응 우옌 띠엔링이 골로 연결했다.

하지만 이어 후반 37분, 베트남은 동점골을 허용했다. 북한의 프리킥 상황에서 정일관이 오른발로 공을 감아 차 동점골을 터뜨렸다.

한편, 베트남은 오는 31일 필리핀을 상대로 2018년 마지막 평가전을 치른다. 이는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을 앞둔 최종 평가전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MT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