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신년사] 조희연 서울시교육감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8.12.28 20:1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조희연 서울시교육감/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조희연 서울시교육감/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서울=뉴스1) 김재현 기자 = 언제나 서울교육의 든든한 동반자이신 서울교육공동체 여러분! 서울시민 여러분!

2019년 기해년(己亥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3·1운동 100주년이기도 한 기해년(己亥年) 새해. 대한독립에 대한 선조들의 뜨거운 바람이 서울교육에 대한 혁신과 변화의 열망으로 되살아나기를 희망하며 여러분들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가득하길 기원합니다.

서울시교육청은 2019년 기해년을 맞아 '물방울이 바위를 뚫는다'는 '적수천석(滴水穿石)'의 말처럼 지속적인 노력과 성실한 땀으로 교육의 변화를 만들고자 합니다.

비록 한 사람 한 사람은 약한 존재이지만 함께 힘을 모을 때 우리 앞에 놓인 바위도 뚫을 수 있는 힘을 가지게 됩니다. 교육개혁도 마찬가지입니다. 작은 변화를 모아 꾸준히 지속함으로써 큰 변화를 만들어 낼 수 있습니다.

저는 2018년 서울교육 2기를 시작하며 아침이 설레는 학교를 만들겠다는 약속을 드렸습니다. 이는 학교로 가는 학생들의 발걸음 뿐 아니라 학생을 가르치는 선생님, 교육행정을 지원하는 교직원분들의 출근길 또한 설렘이 가득한 학교를 만들겠다는 교육감으로서 저의 의지이자 다짐입니다.

생텍쥐베리는 그의 소설 '어린왕자'에서 '사막이 아름다운 건, 어딘가에 우물을 감추고 있기 때문이야'라고 했습니다. 저는 이렇게 말하고 싶습니다. '학교가 아름다운 건, 학생들의 행복을 위해 함께 고민하며, 더불어 노력하는 교육공동체가 있기 때문이야'라고.

저는 평소 '선생님이 행복해야 학생이 행복하고, 학교 또한 즐거운 배움 공간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해 왔습니다.

교육사랑·학생사랑의 마음으로 함께 해주시는 서울교육공동체 여러분! 시민 여러분!

2019년에도 서울교육공동체 여러분의 노력과 열정, 서울시민 여러분의 관심과 성원으로 혁신미래교육이 꽃을 피우는 한 해가 될 수 있기를 소망합니다.

저 또한 '적수천석(滴水穿石)'의 자세로 한 걸음 한 걸음 서울교육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감사합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작은 구멍이 큰둑 허문다… 잘나가는 대형사들 ESG '빨간불'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