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LGU+, 지난해 총 1만5000시간 봉사·3881명 나눔활동 참여

머니투데이
  • 임지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1.14 09:1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조직문화 핵심활동에 ‘나눔문화’ 포함…다양한 사내 봉사 프로그램 마련

지난해 11월 ‘1담당 1나눔’ 활동으로 복지시설에 기부되는 ‘사랑의 빵 만들기 봉사’를 진행한 LG유플러스 임직원들의 모습. /사진제공=LG유플러스
지난해 11월 ‘1담당 1나눔’ 활동으로 복지시설에 기부되는 ‘사랑의 빵 만들기 봉사’를 진행한 LG유플러스 임직원들의 모습. /사진제공=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12,200원 상승50 -0.4%)는 지난해 임직원 봉사시간이 전년 대비 172% 증가한 1만5121시간, 참여인원 연간 누적 3881명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지난해 부터 조직문화 핵심활동에 ‘이웃에게 사랑을 전하는 나눔문화’를 포함해 임직원의 사회공헌 활동을 적극 권장하고 있다.

자체적으로 △팀 혹은 담당 단위 임직원들이 함께 참여하는 일일봉사 ‘1팀/1담당 1나눔’ △사전 정보 없이 떠나는 미스터리 봉사 ‘U+나눔버스’ △목소리 기부를 통한 시각장애인 책 읽기 봉사 ‘보네이션(Vonation)’ △장애가정 청소년 멘토링을 통해 꿈을 지원하는 ‘두드림 U+요술통장’ 등 다양한 사내 봉사 프로그램을 운영 중이다.

사내 봉사 프로그램 참여에 제약이 많은 지방 근무 임직원을 위한 봉사 프로그램을 신설하고 자율적으로 봉사를 계획하면 예산을 지원하는 등의 제도로 지방 근무 임직원 봉사활동도 크게 증가했다. 또 연간 8시간의 봉사 유급휴가를 제공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