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일본 이바라키현 4.9 지진… 도쿄도 흔들림 감지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1.14 15:42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해일 우려는 없어"…진원 깊이 50km 추정

/사진=이미지투데이
/사진=이미지투데이
일본 중부 간토지방 이바라키 현에서 규모 4.9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날 지진 충격은 도쿄까지 전달됐다.

14일 일본 NHK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23분쯤 일본 간토 지방 이바라키 현 나무에서 규모 4.9로 추정되는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 규모 4.9는 방 안의 물건들이 흔들리는 것을 뚜렷이 관찰할 수 있지만 심각한 피해는 우려되지 않는 수준이다.

진원의 깊이는 50km(킬로미터)로 추정된다. 이바라키 현과 도치기 현, 사이타마 현 등 수도권 일대에서도 비슷한 규모의 흔들림이 관측됐다. 도쿄에서도 진도 3의 흔들림이 관측됐다.

이번 지진에 의한 해일 우려는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