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나경원 "의원 상임위 출결로 공천심사 평가자료 만들 것"

머니투데이
  • 강주헌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1.16 22:07
  • 글자크기조절
  • 댓글···

한국당 원내대표 "객관적 자료로 현역의원이라도 배제 가능성 감수해야"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6일 오후 경기도 과천시 중앙동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열린 2019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연찬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16일 오후 경기도 과천시 중앙동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열린 2019 자유한국당 국회의원 연찬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 /사진=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16일 "내년 공천에 앞서 객관적이고 공정한 평가자료가 있어야 한다"며 "의원의 상임위‧소위와 연찬회 출석, 기자 브리핑 여부들을 정리해 공천 심사자료로 넘길 것"이라고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경기 과천 국가공무원인재개발원에서 열린 한국당 국회의원 연찬회에서 "21대 국회에서 현역의원들 몇 퍼센트는 반드시 배제되는 공천이 있을 거라는 걸 생각하고 또 감수해야 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나 원내대표는 "객관적 자료 없이는 (공천에) 배제된 것에 대해 납득하지 못하는 의원들이 분명히 있을 것"이라면서 "원내대표직을 마치는 그날까지 정확하게 자료를 수집할 것이고 그래서 다음 공천과정에서 그 자료가 반드시 반영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자료를 만드는 또 다른 이유는 더 치열하게 의정활동을 하지 않고는 철벽방어하는 여당의 잘못된 점을 파헤치지 못할 거 같다는 것"이라며 "'사즉생'이라는 말이 와닿는다. 각종 상임위와 특위에서 최선을 다해 싸워야 한다"고 당부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