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기술창업지원 '팁스' 창업팀 250개 선발…1454억원 투입

머니투데이
  • 고석용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1.29 12: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19년도 팁스 창업팀 지원계획 공고...개방형 혁신·4차산업혁명·비수도권 창업팀 지원 집중

기술창업지원 '팁스' 창업팀 250개 선발…1454억원 투입
중소벤처기업부가 올해 민간투자주도형 기술창업지원 프로그램 '팁스(TIPS)'를 통해 250개의 신규 창업팀을 선발·육성한다.

중기부는 29일 이같은 내용의 '2019년도 팁스 창업팀 지원계획'을 공고한다고 밝혔다. 팁스는 액셀러레이터 등 민간이 창업팀을 선별해 1억~2억원의 자금을 투자하면 정부는 연구개발(R&D), 창업사업화 등 최대 7억원을 매칭지원하는 사업이다. 중기부는 팁스 창업팀 모집규모를 지난해 195개에서 올해 250개로 늘리고 예산도 1240억원에서 1454억원으로 17.2% 가량 늘렸다.

중기부는 올해 팁스 지원 방향을 '개방형 혁신'과 '4차 산업 혁명', 비수도권 창업팀에 집중한다. 대기업·대학·연구기관 등과 개방형 혁신 네트워크(OIN) 등 협력체계를 구성한 운영사·창업팀이나 인공지능(AI), 가상현실(VR) 등 4차 산업혁명 분야의 운영사·창업팀을 우대한다는 설명이다.

팁스 참여팀의 부담완화를 위해 지원방식도 일부 변경했다. 선(先)R&D 후(後)사업화 방식의 사업 연계체계 방식을 개편해 R&D와 동시에 사업화, 해외마케팅을 동시에 지원받을 수 있도록 했다. 사업별 신청양식과 평가표도 일원화해 창업팀의 서류준비·평가 등 부담을 완화시킨다는 취지다.

한편 지난해까지 팁스에 참여한 누적 창업팀 수는 679개다. 기업공개(IPO)에 성공한 기업은 2곳, 인수합병(M&A)에 성공한 기업은 6곳이다. 팁스 참여 후 후속투자를 유치한 금액은 정부지원의 3.5배인 1조56억원이다. 42개팀은 글로벌 벤처캐피탈로부터 8657만달러의 해외투자를 유치하기도 했다.

중기부 관계자는 "팁스가 2013년부터 시작해 올해 7년차를 맞이한 만큼 앞으로도 혁신성장 가능성이 높은 창업팀을 발굴·지원해 성과를 이어가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