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함께 LA로"…'다정한 부부' 류현진♥배지현

머니투데이
  • 이재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2,058
  • 2019.01.30 14:2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1
메이저리그 일곱 번째 시즌을 위해 미국으로 향하는 LA 다저스 류현진이 30일 오후 인천공항에서 출국에 앞서 인터뷰를 마치고 아내인 배지현과 인사를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메이저리그 일곱 번째 시즌을 위해 미국으로 향하는 LA 다저스 류현진이 30일 오후 인천공항에서 출국에 앞서 인터뷰를 마치고 아내인 배지현과 인사를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메이저리거 류현진(LA다저스)과 그의 아내 배지현 아나운서가 메이저리그 일곱번째 시즌을 위해 미국 로스앤젤레스(LA)로 떠났다.

류현진과 배지현은 30일 오후 인천공항에서 출국했다. 두 사람은 행복한 모습으로 함께 카메라를 응시하고 취재진을 향해 인사했다.

류현진은 미국 로스엔젤레스에서 애리조나로 이동해 스프링캠프에 전념하며 2019 시즌 준비에 돌입할 예정이다.

메이저리그 일곱 번째 시즌을 위해 미국으로 향하는 LA 다저스 류현진이 30일 오후 인천공항에서 출국에 앞서 인터뷰를 마치고 아내인 배지현과 인사를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메이저리그 일곱 번째 시즌을 위해 미국으로 향하는 LA 다저스 류현진이 30일 오후 인천공항에서 출국에 앞서 인터뷰를 마치고 아내인 배지현과 인사를 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두 사람은 지난해 1월5일 결혼식을 올리고 부부가 됐다.

류현진은 2006년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에 투수로 입단했고 2013년 꿈의 무대로 통하는 메이저리그에 진출, LA 다저스에 입단했다.

서강대학교 영어영문과 출신인 배 아나운서는 류현진과 동갑내기로 2009년 제18회 슈퍼모델 선발대회에서 렉스상을 수상한 뒤 2010년 스포츠 전문채널 SBS ESPN에 입사해 활동을 시작, '베이스볼S' 등을 진행하며 '야구 여신'으로 불렸다. 이후 MBC 스포츠 플러스에 입사해 역시 야구 프로를 주로 진행했으며 연예 매니지먼트사 코엔스타즈와 전속계약을 맺고 방송과 행사 등에서 활동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거래소·발행사 그들만의 소송전?…정작 코인투자자는 없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