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오피셜] 키움, 박동원-조상우 연봉 50% 삭감

스타뉴스
  • 김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457
  • 2019.02.13 13:3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오피셜] 키움, 박동원-조상우 연봉 50% 삭감
- KBO 상벌위원회에서 부과한 사회봉사활동 80시간 충실히 이행

- 박동원, 조상우 선수, 2군 대만 타이난 캠프 합류



키움히어로즈(대표이사 사장 박준상)는 금일(13일/수) 박동원, 조상우 선수의 2019시즌 연봉을 전년 대비 50% 삭감하기로 결정했다.



연봉 삭감 조치로 박동원 선수는 전년 연봉 1억8천만원에서 9천만원, 조상우 선수는 1억2천만원에서 6천만원 삭감된 금액으로 2019시즌 연봉 계약을 체결했다.




박동원, 조상우 선수는 물의를 일으킨 점에 대해 “팬 여러분과 동료 선수들에게 실망을 끼쳐 드려 진심으로 죄송하다. KBO와 구단에서 내린 조치를 달게 받겠다. 반성하는 마음을 갖고 사회봉사활동에 성실히 임하겠다”고 말했다.



두 선수는 초심으로 돌아가겠다는 마음으로 1군 캠프가 아닌 신인 및 저 연차 선수로 구성된 2군 대만 타이난 캠프에 합류할 예정이다.



KBO 상벌위원회에서 부과한 사회봉사활동은 시즌 종료 후 성실히 이행할 예정이다



당 구단 역시 앞으로 선수단 관리에 더욱 신경 써 같은 일이 반복되지 않도록 힘쓰고, 동시에 KBO가 추구하는 클린베이스볼 실천을 위한 노력도 함께할 예정이다.



다음은 박동원, 조상우 선수의 2018, 2019시즌 연봉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휴가비 썩히느니…" 600만원짜리 에어컨 판매 불났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