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신한금융, 사회복무요원 김제훈씨에게 ‘희망영웅상’ 전달

머니투데이
  • 한은정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198
  • 2019.02.13 16:1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희망사회 프로젝트'…사회적 의인 발굴, 포상

신한금융, 사회복무요원 김제훈씨에게 ‘희망영웅상’ 전달
신한금융그룹은 13일 창원시 성산구에 위치한 상남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지난 1월 무호흡 상태에 빠진 초등학생을 구한 김제훈씨에게 ‘희망영웅상’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희망영웅’ 포상은 그룹의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희망사회 프로젝트'의 사업 중 하나로 굿네이버스,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타인을 위해 자신을 희생한 사회적 의인을 발굴하고 포상하는 프로젝트다.

창원시 성산구 상남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하고 있는 김제훈씨는 인근 놀이터에 사탕이 목으로 넘어가 무호흡 상태에 빠진 초등학생이 있다는 위급한 연락을 받고 출동해 흉부와 복부를 압박하는 하임리히 요법으로 소중한 생명을 구했다.

이날 전달식은 ‘10번째 희망영웅’으로 선정된 김제훈씨와 안준식 신한은행 부산경남본부장, 강인수 굿네이버스 사업기획팀장 등 각 사 임직원이 참석해 진행됐다.

김씨는 당시의 급박했던 순간을 회상하며 “당시에는 아이를 살려야겠다는 생각밖에 없었다.”며, “소중한 생명을 구하게 되어 행복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한금융은 지난해 7월에 마포대교에서 투신하려던 시민을 구한 조상현씨를 첫 번째 희망영웅으로 선정한 이래 8번째 희망영웅으로는 불이 난 열쇠점포에 뛰어 들어가 이웃을 구한 이효성 씨를, 9번째 희망영웅으로는 건물 화재 속 주민들을 안전하게 대피시킨 의용소방대원 구자영 씨를 선정한 바 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우리사회의 희망 나눔 문화의 확산을 위해 사회적으로 의로운 행동을 한 희망영웅을 계속 발굴해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증시 8개월 오르면 꺾였다…"美 훈풍에도 상승 베팅은 찝찝"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탄소중립 아카데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