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코스피, 가즈아"…4개월만에 2230선 코 앞

머니투데이
  • 송지유 기자
  • VIEW 15,022
  • 2019.02.20 16:4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시황종합]올들어 최고 지수 마감…코스닥도 750선 터치

image
/그래픽=임종철 디자인기자
코스피가 2230선을 바라보며 올 들어 가장 높은 지수를 기록했다. 설 연휴 직후 ‘팔자’세로 돌아섰던 외국인이 적극적인 매수에 나서면서 모처럼 시장에 활력이 넘쳤다. 지난해 소폭 상승세를 지속해 온 코스닥은 드디어 750선을 터치했다.

20일 코스피 지수는 전날보다 24.13포인트(1.09%) 오른 2229.76에 마감했다. 이는 지난해 10월10일(2228.61) 이후 4개월여 만에 최고 수치다. 코스닥은 전날보다 2.64포인트(0.35%) 오른 750.69에 거래를 마쳤다.

◇"코스피, 가즈아"…4개월 만에 2220선 회복=이날 코스피 시장에서 외국인은 4307억원 순매수한 반면 개인과 기관은 각각 4295억원, 22억원 순매도했다.

프로그램 매매는 차익거래 393억원 매도, 비차익거래 4553억원 매수 등 총 4160억원대 순매수가 이뤄졌다.

지수 선물 시장에서는 개인이 2098억원, 기관이 1823억원 순매수한 반면 외국인은 3409억원 순매도했다.

상승 업종이 우세했다. 화학 2.31%, 전기전자 1.87%, 철강금속 1.81%, 제조 1.39% 등 업종이 상승세를 주도했다. 반면 건설업, 비금속광물, 의약품, 은행 등 업종은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 종목은 대부분 올랐다. 삼성전자 (50,200원 상승200 0.4%)SK하이닉스 (81,200원 상승700 0.9%)가 나란히 2%대 상승률을 기록했다. LG화학 (302,000원 상승2000 -0.7%)·POSCO (227,500원 상승1500 -0.7%)·삼성물산 (92,200원 상승500 0.6%)·한국전력 등은 각각 1%대 상승했다. 반면 셀트리온 (183,500원 상승1000 0.6%)현대차 (121,000원 상승1000 -0.8%)는 1% 미만 하락했다.

올해 중국인 관광객(유커)이 증가할 것이라는 전망에 힘이 실리면서 화장품·면세점 등 소비주가 일제히 올랐다. 화장품 브랜드 '미샤'로 잘 알려진 에이블씨엔씨 (11,150원 상승350 3.2%)는 전날보다 15.23% 오른 1만4750원에 마감했다.

대중국 사업 기대감에 1500억원 자사주 취득결정 소식이 더해지면서 아모레퍼시픽그룹주도 강세였다. 아모레퍼시픽 우선주와 아모레G (68,500원 상승600 0.9%)가 나란히 10% 이상 상승했고, 아모레퍼시픽 (151,500원 상승1000 -0.7%)은 8.6% 오르며 20만원을 돌파했다.

잇츠한불 (19,600원 상승300 1.6%)과 삼성 화장품 테마주 ETN이 7%대, 애경산업 (30,500원 상승100 0.3%)토니모리 (10,300원 상승320 3.2%), LG생활건강 (1,284,000원 상승22000 1.7%) 등이 5% 상승률을 기록했다. 면세점 사업을 하는 유통주도 강세였다. 신세계 (245,000원 상승2000 -0.8%)호텔신라 (78,500원 상승600 -0.8%)가 각각 4% 이상 상승했다. 한화갤러리아타임월드 (17,550원 상승50 -0.3%)는 7% 이상 올랐다.

실적 개선 기대감이 금호석유 (70,700원 상승500 -0.7%) 주가가 8% 가까이 뛰었다. 금강산 관광 기대감에 전날 상한가를 기록했던 한창 (3,460원 상승25 0.7%)은 이날도 20% 넘는 상승세를 지속했다.

이날 코스피 시장에서 상한가는 없었고, 상승한 종목은 409개였다. 408개 종목은 하락했고, 하한가는 없었다.

◇'750 고지' 밟은 코스닥, 개인이 샀다=코스닥시장에서는 개인이 560억원, 외국인이 30억원 순매수했다. 기관은 217억원 순매도했다.

상승한 업종이 하락 업종보다 훨씬 많았다. 종이목재·출판 등이 2% 이상 올랐고, 화학·반도체·금융 등도 1%대 상승률을 보였다. 하지만 인터넷 업종은 3% 이상 하락률을 기록했다. 섬유의류·음식료 등 업종도 빠졌다.

시총 상위종목 가운데 포스코켐텍 (42,600원 상승150 -0.3%)이 2% 이상 오르며 상승세를 이끌었다. 바이로메드 (105,600원 상승4300 4.2%), 에이치엘비 (120,100원 상승2200 -1.8%), 메디톡스 (362,400원 상승2500 -0.7%), 스튜디오드래곤 (67,400원 상승1000 1.5%)은 1% 미만 올랐다. 시총 1~3위는 약보합이었다. 셀트리온헬스케어 (54,500원 상승100 0.2%)CJ ENM (164,500원 상승1900 -1.1%)이 1% 미만 하락했고, 신라젠 (13,750원 상승50 0.4%)은 전날 대비 변동이 없었다.

줄기세포 치료제를 개발 중인 차바이오텍 (14,500원 상승50 -0.3%)이 지난해 흑자를 기록하자 관리종목 지정 해제 기대감에 주가가 13% 이상 뛰었다. 동물 배합사료 업체 대주산업 (1,330원 상승5 0.4%)은 남북 경제협력 관련주로 주목받으며 11% 이상 올랐다.

셀리드 (23,350원 상승50 0.2%)는 코스닥 상장 거래 첫 날 공모가(3만3000원) 대비 54.8% 높은 5만1100원으로 거래를 마감했다. 시초가 대비로는 16.8%(7350원) 올랐다.

이날 코스닥 시장에서는 3개 종목이 상한가를 기록했고 593개 종목이 상승했다. 반면 592개 종목은 하락했다. 하한가는 없었다.

한편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4.7원 내린 1123.5원에 마감했다. 코스피 200지수선물은 2.75포인트(0.96%) 오른 288.4에 마감했다.




  • 송지유
    송지유 clio@mt.co.kr

    머니투데이 산업2부 송지유 차장입니다. 백화점과 대형마트, 편의점, 온라인몰 등 우리 생활과 밀접한 유통산업을 비롯해 패션, 뷰티 등 제조 브랜드 산업 전반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