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디오, 미국 시장으로 진격-DB금융투자

머니투데이
  • 이태성 기자
  • 2019.02.26 07:4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MTIR sponsor

DB금융투자는 26일 디오 (45,100원 상승350 0.8%)에 대해 "미국 시장으로 진격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구성진 연구원은 "디오는 디지털 임플란트 선구자로 매출 비중은 임플란트 85%(수출 47%, 내수 37%), 의료기기 15%"라며 "디오는 세계에서 가장 큰 임플란트 시장인 미국에서 성장 엔진을 재가동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미국 시장은 임플란트 가격이 국내보다 두 배 이상 높아 약 1.2조원 규모에 달한다"며 "디오는 미국 프리미엄(A클래스) 병원향 수출을 위해 '18년까지 인력 영입과 공장 증축 등의 준비를 마쳤고, 최근 세 개 병원과 계약하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또 "곧 유타 지역 대형병원도 추가로 확보해 올해 목표치인 열 개는 초과 달성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연간 천 케이스 병원의 기대 매출은 약 10~20억원"이라고 강조했다.

구 연구원은 "2019년 매출은 약 1150억~1200억원, 영업이익 300억원 초반 수준을 예상한다"며 "올해 상반기까지는 고정비 부담과 내수 경기 악화로 이익이 늘어나기 어려우나, 3분기부터 본격적으로 이익이 빠르게 증가하는 구간에 진입한다"고 덧붙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제 15회 경제신춘문예 공모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