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거실을 갤러리로 만든 TV..삼성전자 매직스크린에 아티스트 참여 확대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3.19 11:19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삼성 QLED TV에 시간에 따라 그림의 색채가 달라지는 세계적 아티스트 '탈리 레녹스' 작품의 매직스크린 모드가 띄워져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QLED TV에 시간에 따라 그림의 색채가 달라지는 세계적 아티스트 '탈리 레녹스' 작품의 매직스크린 모드가 띄워져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 (58,000원 상승700 -1.2%)가 유명 아티스트들과 협업을 확대해 QLED(양자점발광다이오드) TV의 ‘매직스크린’ 전용 콘텐츠를 강화했다고 19일 밝혔다.

‘매직스크린’은 TV를 보지 않을 때 화면에 뉴스·날씨·사진·음악 등 소비자가 원하는 콘텐츠와 생활정보를 제공해주는 기능으로 '2018년형 QLED TV'에 처음으로 적용됐다.

이번 협업에 참여한 아티스트는 영국의 모델 겸 화가인 ‘탈리 레녹스’와 네덜란드 출신 디자이너 듀오인 ‘스홀턴 & 바잉스’다.

‘탈리 레녹스’는 유화물감으로 그린 추상화로 유명하며, ‘스홀턴&바잉스’는 부드럽고 따뜻한 감성의 도자기와 세련된 색채의 패브릭 제품 등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추종석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이들이 작업한 ‘매직스크린’ 콘텐츠는 아티스트 고유의 감성을 담아내는 동시에 TV가 놓인 공간과 사용하는 시간, 날씨 등에 따라 작품의 색채와 움직임에 변화를 줘 색다른 실내 환경을 만들어준다"고 설명했다.

2019년형 ‘매직스크린’은 기존에 제공되던 데코(장식)·정보·사진의 3개 항목에 △아티스트와의 협업 등 특별하게 제공하는 콘텐츠들로 구성된 ‘스페셜 에디션’ △전 세계 명화와 사진 작품들로 구성된 ‘아트’ △매직스크린’에서 제공하는 콘텐츠들의 배경을 설정할 수 있는 ‘배경테마’ 기능이 새롭게 추가됐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해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된 ‘IFA 2018’ 기간에 ‘매직스크린 공모전’을 개최해 전 세계 소비자들이 직접 ‘매직스크린’ 콘텐츠 관련 아이디어를 교환하는 장을 마련하기도 했다.
삼성 QLED TV에 날씨와 시간에 따라 색채와 움직임이 변하는 세계적인 디자이너 '스홀턴 & 바잉스' 작품의 매직스크린 모드가 띄워져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 QLED TV에 날씨와 시간에 따라 색채와 움직임이 변하는 세계적인 디자이너 '스홀턴 & 바잉스' 작품의 매직스크린 모드가 띄워져 있다./사진제공=삼성전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