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박원순 시장, '에너지시민연대' 공로패 수상...지속가능 에너지 정책 공로 인정

머니투데이
  • 오세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3.20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박원순 서울시장
박원순 서울시장
박원순 서울시장은 20일 오후 1시30분 시장집무실(6층)에서 220개 환경·소비자·여성단체들로 구성된 국내 최대 NGO 연대 기구인 '에너지시민연대'로부터 공로패를 받는다.

서울시는 박 시장이 지속가능한 에너지 사회 구현을 위해 다양한 에너지 전환 정책을 도입·확산하고 시민들과 협력한 공로를 인정받았다고 20일 밝혔다.

에너지시민연대는 전국 17개 시‧도, 220개 환경‧소비자‧여성단체로 구성된 국내 최대 규모의 에너지 전문 NGO 연대 기구다.

서울시는 대표적인 에너지 전환 정책인 '원전하나줄이기'를 통해 지난 7년 간 에너지 516만TOE('18.12 기준)를 생산·절감했다. 총 420만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했다.

아파트, 단독주택 등 주거 공간부터 공공건물, 교량 등 기반시설까지 서울 어디서나 태양광 발전시설을 볼 수 있는 '태양의 도시, 서울' 정책도 펼치고 있다. 2022년까지 태양광을 원전 1기 설비용량에 해당하는 1GW로 확대·보급한다는 목표, 현재 서울시내 17만 가구가 태양광 미니발전소를 설치했다.

이밖에도 에너지시민연대 등과 협력해 서울광장을 비롯한 전국 각지에서 열리는 '에너지의 날' 행사에서 밤 9시부터 5분간 동시 소등과 전력소비 피크시간대에 에어컨 설정온도 2도 올리기 등 상징적인 실천 행동에 참여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