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260곳 참여" 현대차그룹, 협력사 채용박람회 8번째 개최

머니투데이
  • 이건희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3.20 13:3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일 서울행사 시작, 전국서 5회 개최…현대차外 그룹사도 첫 참여

20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9 현대자동차그룹 협력사 채용박람회에서 구직자들이 채용공고를 살피고 있다. /사진=뉴스1
20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19 현대자동차그룹 협력사 채용박람회에서 구직자들이 채용공고를 살피고 있다. /사진=뉴스1
현대자동차그룹이 협력사들의 우수인재 채용지원을 위해 '2019 현대차그룹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현대차 (264,500원 상승5500 2.1%)그룹은 이날 서울 강남구에 위치한 코엑스(COEX)에서 올해로 8번째로 개최하는 협력사 채용박람회 개막 행사를 진행했다. 이 행사에는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 △권기홍 동반성장위원장 △최남호 산업통상자원부 제조산업정책국장 △정만기 자동차산업협회장 △오원석 현대·기아차 협력회장 △윤여철 현대차 부회장 등 각계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윤여철 현대차 부회장은 개막식 인사말에서 "현대차그룹은 우수인재 채용에 어려움을 겪는 협력사들을 돕기 위해 2012년부터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개최하고 있다"며 "협력사와의 동반성장을 강화하고, 자동차산업 전반에 걸친 고용창출 확대에 기여해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은 축사에서 "이번 채용박람회가 구직자와 기업관계자 모두에게 소중한 기회의 장이 되길 바란다"며 "현대차그룹의 사회적 책임과 상생협력 노력이 앞으로도 계속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올해로 8회째인 이번 행사는 △부품 협력사 △설비·원부자재 협력사 등 전국적으로 약 260개의 협력사가 참여한다. 현대모비스, 현대로템, 현대위아 등 그룹사도 이번 행사에 처음으로 참여했다.

채용박람회는 협력사 밀집 지역을 중심으로 전국 5개 권역으로 세분화해 운영된다. 이날 서울을 시작으로 △오는 28일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 △4월8일 대구 엑스코 △4월16일 창원컨벤션센터 △4월30일 울산대학교체육관 등 전국 5개 지역에서 순차적으로 열릴 예정이다.

채용박람회장은 △명사들의 강의가 진행되는 취업특강관 △구직자 컨설팅을 진행하는 JOB(잡) 컨설팅관 △AI(인공지능) 통합역량검사관(서울 한정)과 이력서 컨설팅, 무료 증명사진 촬영 등을 지원하는 부대행사관 등으로 나뉘어 운영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전국적으로 약 2만여명의 인재가 행사장을 방문할 것으로 본다"며 "대·중소기업 간 상생협력의 대표적인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은 협력사 채용박람회를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도록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