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뽀식이' 이용식 "한쪽 눈 시력 잃어"…왜?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7,390
  • 2019.03.21 07:4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과로하며 혈압 관리 못해…골든타임 놓치는 사람 없기를"

개그맨 이용식./사진=머니투데이 DB
개그맨 이용식./사진=머니투데이 DB
개그맨 이용식이 한쪽 눈을 실명했다고 고백했다.

이용식은 20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가족들이 걱정하는 게 싫어 숨기고 있었지만 나처럼 골든타임을 놓치는 사람들이 없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공개하게 됐다"며 "시력을 잃은 후 눈동자가 마음대로 돌아가지 않도록 시선처리까지 부단히 연습했다"고 밝혔다.

실명 이유에 대해서는 "과로하며 혈압 관리를 못했다"며 "'피곤해서 그렇구나. 쉬어야지'라고 생각만 하고 방치했다"고 말했다.

고혈압은 눈의 혈관이 좁아지거나 새는 것과 같은 눈 혈관 손상 합병증이 생길 수 있다고 알려졌다. 심한 경우 시력 손실이나 실명으로 이어질 수 있다.

1975년 MBC '제1기 코미디언 선발대회'로 데뷔한 이용식은 MBC TV '뽀뽀뽀'를 19년간 진행하며 '뽀식이'란 애칭을 얻었다. 데뷔 후 '웃으면 복이 와요', '일요일 밤의 대행진', '토요일 토요일은 즐거워' 등에 출연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SK바사, 기관 대규모 물량 풀린다…'주가 충격' 우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