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사진]출항 앞둔 대우조선 소난골 드릴십

머니투데이
  • 안정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3.21 15:2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제공=대우조선해양
사진제공=대우조선해양
앙골라 대통령 영부인 아나 아폰소 디아스 로렌쏘 여사(첫줄 왼쪽에서 여덟번째)와 이인호 한국무역보험공사 사장(첫줄 왼쪽에서 다섯번째), 정성립 대우조선해양 사장(첫줄 왼쪽에서 일곱번째), 이성근 대우조선해양 부사장(첫줄 왼쪽에서 열번째) 등 양사 관계자들이 21일 소난골 발주 드릴십 명명식을 마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선명은 'SONANGOL LIBONGOS'로 붙여졌다. 소난골 사명과 앙골라에서 처음으로 기름이 발견된 유전 지역명을 합친 이름이다. 명명식을 마친 'SONANGOL LIBONGOS'은 곧 대우조선 거제 옥포조선소를 떠나게 된다.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