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강은희 재산 23.6억…전국 교육감 중 가장 많아

머니투데이
  • 이해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3.28 00:0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2018 재산공개]조희연 서울시교육감 지난해 1.6억 늘어난 9.8억으로 집계

강은희 재산 23.6억…전국 교육감 중 가장 많아
전국 시도교육감 중 강은희 대구교육감의 재산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27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2018 공직자 정기재산변동사항' 자료에 따르면 강 교육감의 재산은 23억6871만원으로 조사됐다. 지난해에만 4억3219만원이 늘어난 결과다. 부동산 매매로 인한 시세차액과 급여 저축 등으로 예금이 1억7000만원 넘게 증가하면서다. 유가증권 보유금액도 7000만원 넘게 늘었고 채무는 1억8000만원가량 줄었다.

재산이 두 번째로 많은 건 김병우 충북교육감이었다. 김 교육감은 지난해 재산이 1억6184만원 늘어난 13억1657만원으로 조사됐다. 소유하고 있는 건물의 가격이 올라가고 예금도 늘었다.

지난 한 해 재산이 가장 많이 늘어난 건 임종식 경북교육감이었다. 임 교육감의 재산은 지난해 13억1470만원 늘어난 5억2278만원으로 집계됐다. 선거비용 보전에 따른 채무 상환이 이뤄지면서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의 재산은 9억7848억원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1억6250만원 늘었다. 예금 증가가 전체 재산 증가를 이끌었다. 지난 한해 동안 본인과 배우자의 예금만 1억원 가까이 늘었다.

이재정 경기교육감의 재산은 7억2038만원. 지난해 1억7252만원 늘었다. 본인과 배우자의 예금이 늘고, 채무는 줄어든 결과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코스피, 3100선 붕괴됐다…국채금리 상승 속 기관 매도 폭탄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