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서울시교육청, '법률교실' 확대…로펌 6곳과 MOU

머니투데이
  • 이해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4.01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법무법인 광장·세종·지평 등…사회적 약자·소수자 권리신장 공동 노력

서울시교육청, '법률교실' 확대…로펌 6곳과 MOU
서울시교육청이 1일 로펌공익네트워크 소속 6개 로펌과 MOU(업무협약)를 체결하고 '학교로 찾아가는 법률교실'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서울시교육청은 2017년부터 법무법인 율촌과 MOU를 맺고 '학교로 찾아가는 법률교실'을 운영해왔다. 이는 학교의 신청을 받아 변호사가 직접 학교로 찾아가는 프로그램이다. 민주시민의 법적 책임과 권리부터 영화 속 소송과 법률, 저작권 문제, 미성년자 적용 법률 등 법률이야기를 일상생활과 연결시켜 수업을 진행해왔다.

이번에는 율촌에 더해 새로 업무협약을 맺는 6개 로펌과 함께 프로그램을 확대한다. 강의주제도 다양화해 학생의 법교육을 심화한다는 계획이다. 또 공익로펌들은 학교 안팎에서 일어나는 권리 침해와 잘못된 인식 확산을 막기 위한 교육 정책 수립에 전문성을 바탕으로 협력한다.

서울시교육청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학생시민으로 하여금 사회적 약자와 소수자에 대한 인식 개선과 권리 신장에 관심을 갖게 하는 등 사회정의 실현을 위한 법 정신을 이해하도록 할 수 있을 것"이라며 "포용적 민주주의를 실현할 학교 민주시민교육정책 수립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말많던 애플카, 이번엔 LG마그나와 협력설 '솔솔'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