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MT리포트]"2시간 차이로..." 세계 최초 막오른 5G 시대

머니투데이
  • 임지수 기자
  • 2019.04.04 18: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막오른 5G 시대]①韓 이통3사, 3일 밤 11시 5G '기습' 개통 …일반 소비자는 5일부터

[편집자주] 최대 20배 빠른 꿈의 통신 5G(5세대 이동통신) 시대가 개막됐다. SK텔레콤, KT, LG유플러스 등 이동통신 3사는 우여곡절 끝에 3일 오후 11시 5G 서비스를 시작했다. 5G 서비스는 단순히 네트워크 속도를 떠나 우리 삶과 사회를 바꿀 모멤텀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5G 서비스에 대한 모든 것을 알아봤다.
image
전 피겨스케이팅 국가대표 김연아, 프로게이머 페이커, 뇌성마비 극복한 수영선수 윤성혁, 박정호 사장, 박재원씨, 그룹 엑소 백현, 카이가 3일 서울 중구 을지로 SKT타워 로비에서 열린 세계 최초 5GX 상용화 런칭쇼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김휘선 기자
SK텔레콤 (238,500원 상승500 -0.2%), KT (26,800원 상승50 -0.2%), LG유플러스 (13,700원 상승150 -1.1%) 등 국내 이동통신사들이 3일 오후 11시 5G(5세대 이동통신) 서비스를 기습 상용화했다. 미국 메이저 이통사 버라이즌보다 불과 2시간 빨랐다. 우여곡절 끝에 '세계 첫 5G 상용 국가'라는 타이틀을 얻게됐다.

4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전날인 3일 오후 11시 이통 3사가 ‘갤럭시S10(갤S10) 5G’ 스마트폰 사전 예약 가입자를 대상으로 5G 스마트폰 개통을 개통, 세계 최초 5G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밝혔다. SK텔레콤은 유명 아이돌 그룹 ‘엑소(EXO)’, 피겨여왕 김연아 선수 및 게이머 이상혁(페이커)씨와 장기가입 고객 등 5명이, KT는 일반인 1명(대구 거주), LG유플러스는 유명 유튜버 부부가 각각 5G 서비스 1호 가입자가 됐다.

과기정통부와 업계가 확정했던 5G 상용 서비스 개시일은 5일. 그러나 3일 미국 버라이즌이 5G 서비스를 4일부터 개시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정부와 업계가 5G 개통행사를 급하게 앞당겼다. 5G 네트워크와 단말기, 요금제 구성이 마무리된 상황에서 굳이 5G 상용화 시점을 더 늦출 필요가 없다는 판단에서다.

실제 버라이즌은 한국시간으로 4일 새벽 1시께 자사 홈페이지를 통해 미니애폴리스와 시카고 지역에서 5G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공지했다. 5G 스마트폰이 아닌 기존 LTE 스마트폰에 5G 신호를 수신하는 액세서리 '모토모드'를 부착, 5G 네트워크를 이용해 서비스하는 방식이다.

불과 2시간 차이로 우리나라는 세계 첫 5G 서비스 상용화 국가로 이름을 올릴 수 있게 됐다. 하지만 일반 소비자들은 당초 일정대로 5일부터 5G 스마트폰을 구입, 개통할 수 있다.

이통 3사는 초기 4G와 유사하게 서울과 수도권, 일부 광역시 등을 위주로 5G 서비스를 우선 시작하고 연말까지 전국 85개 도시로 커버리지를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5G 스마트폰 사용자가 5G 네트워크가 구축되지 않은 지역에서 접속되면 LTE 서비스를 이용해야한다.

유영민 과기정통부 장관은 "민관이 합심해 달성한 세계 최초 5G 상용화로 우리나라가 명실상부 정보통신 최강국임을 다시 한 번 입증하게 됐다"며 "5G는 자율주행과 무인로봇, 홀로그램 등 그동안 상상속에서만 머물던 서비스를 현실에서 실현하고, 다양한 산업과 융합으로 새로운 혁신과 부가가치를 창출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