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내일 날씨] 절기상 한식(寒食), 오후부터 비…"건조경보 해소될 듯"

머니투데이
  • 류원혜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4.05 18: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바람 강하게 불어 화재 각별히 유의해야

지난 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동로 일대에 벚꽃이 활짝 피어있다./사진=이기범 기자 leekb@
지난 4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동로 일대에 벚꽃이 활짝 피어있다./사진=이기범 기자 leekb@
토요일인 내일(6일)은 찬 음식을 먹는 한식(寒食)으로,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구름 많겠으나 중부지방은 낮부터 차차 흐려져 서울·경기도와 강원도는 오후 12시부터, 충청도와 경북북부는 오후 6시부터 비가 내릴 전망이다. 서울·경기북부와 강원북부는 오후 9시에 비가 그치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주말 내내 강원영동과 경상동해안을 중심으로 바람이 7~12m/s(25~43km/h)로 강하게 불어 화재 발생 시 큰 불로 이어질 수 있겠다.

특히 산불 등 화재 예방과 옥외간판이나 야외설치물 등 시설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이날 낮부터 건조경보가 발효 중인 지역에 비가 오면서 일시적으로 건조가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 농도는 충청권·호남권·영남권·제주권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나타낼 것으로 보인다. 충청 이남지역은 전일 황사의 재유입과 대기 정체의 영향으로 농도가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5도 △ 대전 3도 △대구 6도 △전주 3도 △광주 5도 △부산 9도 △춘천 1도 △강릉 7도 △제주 9도 △울릉도·독도 7도,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4도 △대전 20도 △대구 22도 △전주 21도 △광주 22도 △부산 17도 △춘천 13도 △강릉 14도 △제주 20도 △울릉도·독도 13도 등이다.

기상청 관계자는 "아침 기온은 복사 냉각에 의해 평년(1~8도)보다 1~3도 낮겠고 내륙에는 영하의 기온 분포를 보이는 곳도 있겠다. 낮 기온은 오후에 비가 내리는 수도권과 강원도는 평년(14~19도)보다 1~4도 낮겠으나, 충정과 남부지방은 1~4도 높아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17도로 매우 크겠으니 농작물관리와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