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손흥민 대활약' 토트넘, 맨시티 넘고 챔스 4강 진출

머니투데이
  • 조해람 인턴기자
  • VIEW 11,566
  • 2019.04.18 07:3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치열한 공방 끝에 3-4 패…총합 4-4 원정다득점으로 토트넘 57년만에 준결승

image
토트넘 손흥민./사진=AFP=뉴스1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활약에 힘입어 맨체스터 시티를 꺾고 챔피언스리그 4강에 진출햇다.

토트넘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맨시티와의 2018-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8강 2차전에서 3-4로 패했다. 토트넘은 맨시티와의 지난 1차전에서 1-0으로 승리해 총합 스코어 4-4로 원정다득점에 따라 4강에 진출했다.

손흥민은 이날 멀티골을 터트리며 팀의 4강 진출에 일조했다.

경기는 치열했다. 토트넘은 전반4분 맨시티의 라힘 스털링에게 선제골을 내줬다. 하지만 곧이어 전반7분 손흥민이 맨시티의 아이메릭 라포르테가 끊어낸 공을 그대로 슈팅으로 가져가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10분 손흥민이 에릭센의 패스를 받아 찬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이 골대로 빨려들어가며 스코어는 2-1로 역전됐다.

맨시티의 반격도 매서웠다. 전반11분 베르나르두 실바, 21분 스털링이 연속골을 기록하며 토트넘은 2-3으로 다시 역전당했다.

후반전은 토트넘에 불리한 형세였다. 후반3분 손흥민은 케빈 더 브라위너의 돌파를 저지하다 옐로카드를 받았다. 토트넘은 후반14분 맨시티의 세르히오 아구에로에게 골을 내주며 2-4로 밀리기 시작했다.

그러나 후반28분 토트넘의 페르난도 요렌테가 키어런 트리피어의 코너킥을 몸으로 밀어 넣으며 스코어는 3-4가 됐다. 핸드볼 파울이라는 주장이 나왔지만 VAR 판독 결과 득점으로 인정됐다.

두 팀은 이후 치열한 공방을 벌이다 추가 득점 없이 경기를 마무리했다. 총합 스코어 4-4로 토트넘이 4강에 진출 티켓을 손에 넣었다.

이로써 토트넘은 1961-62시즌 챔피언스리그의 전신인 유로피언컵 준결승전에 오른 이후 57년 만에 준결승 무대에 서게 됐다.

한편 토트넘은 다음달 1일(한국시간) 4강전에서 아약스 암스테르담과 만나 결승행 티켓을 놓고 다툰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