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현대모비스, 주니어공학교실서 '스마트카' 교육

머니투데이
  • 김남이 기자
  • 2019.04.18 09:1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서울 방이초등학교 학생들이 현대모비스가 개최한 주니어공학교실에서 직원 강사의 설명을 들으며 직접 만든 스마트카를 작동시켜 보고 있다. /사진제공=현대모비스
현대모비스는 전국 14개 초등학교에서 올해 첫 주니어 공학교실을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주니어 공학교실은 ‘아이들에게 과학을 돌려주자’는 슬로건 아래 초등학교에서 진행되는 실습형 과학수업이다. 이달 공학교실에는 14개 초등학교에서 400명 학생들이 참여했다.

이번 주니어 공학교실은 ‘스마트카’를 주제로 적외선 센서와 전기 모터를 이용해 자동으로 움직이는 자동차를 다뤘다. 주니어공학 교실은 이번 수업을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총 6회 운영된다.

수업에 앞서 현대모비스는 올해 강사진으로 활동할 직원 82명을 선발하고 전문강사 교육을 실시했다. 현대모비스는 올해 재능기부를 펼칠 강사진을 본사와 연구소를 포함해 충주∙울산 공장 등 국내 주요 사업장에서 선발했다.

선발된 직원 강사들은 지난달 한국공학한림원과 한양대 청소년과학기술진흥센터 소속 연구원이 진행한 강사 교육에서 △수소전기차 △자석의 반발력을 이용하여 공중에 떠가는 열차 △차선을 따라가는 자동차 등 주요 수업 과정과 과학 원리 소개 방법을 익혔다.

직원 강사들은 초등학교 4~6학년으로 이루어진 학급의 과학 선생님이 돼 매번 다른 과학 원리를 소개하고, 이를 응용한 과학 키트를 학생들과 함께 만든다. 2005년부터 15년째 현대모비스 직원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운영 중이다.

현대모비스 관계자는 “주니어 공학교실은 국내뿐 아니라 해외에서도 열린다”며 “올해 처음 공학 교실을 여는 터키 법인을 포함해 유럽, 북미, 중국의 해외 사업장에서도 근처 초등학교에서 과학 키트를 조립하고 원리를 소개한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