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포토is]"수류탄 갖고와" "밟고 가" 국회 몸싸움 현장

머니투데이
  • 권성진 인턴기자
  • VIEW 47,525
  • 2019.04.26 13:1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mage
여야 당직자들이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사진=뉴시스
패스트트랙 논의를 둘러싸고 국회는 아수라장으로 변했다.

지난 25일과 26일 새벽 국회에서 몸싸움과 고성, 비명, 욕설이 난무했다. 의원들과 당직자는 몸싸움을 벌이며 자신의 주장을 펼쳤다.

26일 새벽 2시30분 쯤 민주당이 의안과 문 앞까지 진출하는데 성공했고, 망치 지렛대 등 연장을 이용해 의안과 문을 강제로 열려는 시도를 했다. 이 과정에서 문 곳곳이 파손되는 사태까지 이어졌다.

결국 민주당은 추가 부상 등을 우려해 새벽 3시50분쯤 의안과 앞에서 모두 철수했다.

이날 몸싸움 과정에서 폭력적인 발언도 속출했다. "수류탄 몇개 가져오라고 해"(강석호 한국당 의원), "밟고 가라고 합시다"(장제원 한국당 의원) 등 여기저기 충돌 과정에서 험한 말이 나왔다.

◇"회의실 진입하겠다"vs "안 된다", 대치중인 민주당과 자유한국당
[포토is]"수류탄 갖고와" "밟고 가" 국회 몸싸움 현장


◇"회의실 좀 들어갑시다" 회의실 진입하려는 더불어 민주당 의원
강병원, 표창원, 백혜련 더불어 민주당 의원이 회의실에 진입하려다 몸싸움을 겪고 있다/사진=뉴스1
강병원, 표창원, 백혜련 더불어 민주당 의원이 회의실에 진입하려다 몸싸움을 겪고 있다/사진=뉴스1


◇"이건 무효입니다" 소리치는 자유한국당 의원
이은재 자유한국당 의원(가운데 중앙)이 의안과 접수를 보며 무효를 주장하고 있다/사진=뉴시스<br />
이은재 자유한국당 의원(가운데 중앙)이 의안과 접수를 보며 무효를 주장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법안 처리 놓고 싸우는 민주당과 한국당 당직자
더불어 민주당과 자유한국당 당직자들이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사진=뉴스1
더불어 민주당과 자유한국당 당직자들이 몸싸움을 벌이고 있다/사진=뉴스1


◇"패스트트랙 안 됩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울분을 토하고 있다/사진=뉴스1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울분을 토하고 있다/사진=뉴스1


◇ 땀으로 젖은 나경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몸싸움 중 생긴 땀에 옷이 젖었다/사진=뉴시스<br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몸싸움 중 생긴 땀에 옷이 젖었다/사진=뉴시스


◇"비키세요"vs "못합니다"
심상정 정개특위 의장(왼쪽)과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오른쪽)이 대립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심상정 정개특위 의장(왼쪽)과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오른쪽)이 대립하고 있다/사진=뉴시스


◇몸싸움 중 실려가는 김승혜
김승혜 자유한국당 의원이 몸싸움 중 부상을 입어 119 구급대가 출동했다/ 사진=뉴스1<br />
김승혜 자유한국당 의원이 몸싸움 중 부상을 입어 119 구급대가 출동했다/ 사진=뉴스1


◇ '공사용 대형망치'까지 등장
쇠 지렛대(왼쪽)와 공사용 망치 '해머'(오른쪽)까지 등장했다/사진=뉴스1
쇠 지렛대(왼쪽)와 공사용 망치 '해머'(오른쪽)까지 등장했다/사진=뉴스1


◇ 처참한 흔적
의안과 문이 공구에 의해 파손됐다/사진=뉴스1
의안과 문이 공구에 의해 파손됐다/사진=뉴스1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