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은마아파트 주민, 재건축 촉구 서울시청 2차 집회 예고

머니투데이
  • 송선옥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4.30 09:50
  • 글자크기조절
  • 댓글···

30일 오후 1500여명 참여 예정

서울 강남구 대치동 은마아파트 전경. /사진=김지훈 기자
서울 강남구 대치동 은마아파트 전경. /사진=김지훈 기자
은마아파트 주택재건축정비사업 조합설립추진위원회(이하 추진위)가 30일 서울시청 동측광장에서 2차 은마아파트 재건축관련 도시계획위원회 상정 촉구대회를 예고했다.

추진위는 약 1500여명이 이날 집회에 참여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추진위는 지난달 29일 ‘1차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촉구대회’를 연 바 있다.

추진위는 “대한민국 헌법이 보장하고 있는 주거생활 권리를 단지 집값이 상승한다는 이유만으로 틀어막는 것은 명백한 공권력 횡포·남용, 사유재산 침해”라고 주장했다.

이어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에 의거해 정당하게 은마아파트 주민이 제안하고 강남구청장이 입안 신청한 ‘은마아파트 정비계획(안)’을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에 상정조차 하지 아니하고 미루는 것은 명백히 관련법을 위반한 ‘행정갑질’”이라며 “집회 이후에도 재건축 절차 진행이 되지 않을 경우에는 은마 주민들의 결의를 모아 특단의 조치가 행해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머투맨 the 유튜브가이드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