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4월 임대사업자 신규 등록, 전달보다 1.5% 줄었다

머니투데이
  • 조한송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5.10 06: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4월 임대사업자 신규 등록, 전달보다 1.5% 줄었다
국토교통부는 4월 한 달 동안 5393명이 임대사업자로 신규 등록했다고 10일 밝혔다. 전월(5474명) 대비 1.5% 감소했다.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사업자는 총 42만9000명이다.

수도권 전체는 신규 등록 임대사업자가 4256명을 기록해 전월(4198명) 대비 1.4% 늘었다. 반면 서울 지역 신규 등록 임대사업자 수는 1929명으로 전월(2008명) 대비 3.9% 줄었다. 지방 역시 1137명으로 전월(1276명) 대비 10.9% 줄었다.

이에 지난달 전국에서 증가한 등록 임대주택 수는 1만965채로 전월(1만1057채) 대비 0.8% 줄었다. 현재까지 등록된 임대주택은 총 141만채다.

수도권 전체에서 등록한 임대주택은 7971채로 전월(7824채) 대비 1.9% 늘었지만, 서울은 신규 등록된 임대주택 수가 3800채로 전월 (3839채) 대비 1.0% 줄었다. 지방도 2994채로 전월(3233채) 대비 7.4% 줄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