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오정연 "유재석·나경은 만난 것은 은행원으로 살려던 내 덕분"

머니투데이
  • 권성진 인턴기자
  • VIEW 19,118
  • 2019.05.17 08:3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오정연, MBC 최종면접에서 나경은 만나…

image
오정연 프리랜서/사진제공=머니투데이DB
오정연이 나경은과 유재석의 결혼에 지분이 있다고 주장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해피투게더4'에서는 '아나운서국의 문제아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각종 분야에서 활약하고 있는 프리 아나운서들인 오영실, 한석준, 최송현, 오정연과 KBS 아나운서실의 마스코트 정다은, 이혜성이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오정연은 나경은과 인연에 대해 소개했다. 그는 "MBC 아나운서 최종 면접에서 나경은씨를 만났다"고 밝혔다. 그는 나경은의 남편인 유재석을 향해 "결국 나경은씨가 붙고 제가 떨어져서 둘이 만날 수 있었던 것이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이어 오정연은 "내가 최종 면접까지 갔다가 몇 번 떨어진 걸로 유명하다. 1차에서 떨어지면 차라리 괜찮은데, 3개월 동안 애태우다가 늘 탈락했다"고 했다. 또한 "MBC는 2년 동안 나경은씨, 이하정씨 때문에 최종에서 계속 떨어졌었다. SBS는 김주희씨를 만나 떨어졌다"고 덧붙였다.

오정연은 마음 고생으로 아나운서의 꿈을 접으려 했다고도 설명했다. 그는 "이제는 안될 것 같더라. 일반 회사, 대기업, 은행, 영업직까지 이력서를 17장을 썼었다. 그랬더니 국책은행에 합격했다. 면접 노하우가 쌓여서"라며 "이제 은행원으로 살아야지 했는데 다음 날 KBS에 최종 합격했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