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이종걸 "황교안 악수패싱? 나경원·민경욱 듀엣으로 생떼"[전문]

머니투데이
  • 박가영 기자
  • VIEW 24,365
  • 2019.05.20 08:56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이 의원, 김정숙 여사 황교안 악수패싱 논란 제기한 민 대변인 비판

image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사진=머니투데이DB
이종걸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민경욱 자유한국당 대변인을 향해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와 듀엣으로 억지를 부린다"며 작심 비판을 날렸다.

이 의원은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자한당은 황교안-나경원 투탑 체제가 된 후 ‘생떼 총량 불변의 법칙’이 생겼다. 중요한 사안마다 반드시 듀엣으로 억지를 부리는 것이다"고 지적했다.

이어 "5·18 기념식을 가지고 나 원내대표만 단독으로 황당하게 나대나 했다. 민경욱 당대변인이 김정숙 여사가 황 대표에게 악수를 안했다고 다짜고짜로 시비를 걸면서 '생떼 총량 불변의 법칙'은 과학임을 또 한번 입증했다"고 비판했다.

앞서 민 대변인은 지난 18일 진행된 '제39주년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에서 김 여사가 황교안 한국당 대표와 일부러 악수하지 않았다고 문제를 제기했다. 이에 청와대는 "김 여사가 일부러 악수를 안 한 게 아니다. 앞서 걸어간 문재인 대통령과 속도를 맞추느라 여유가 없었던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 의원은 "청와대 대변인 출신인 민 대변인은 대통령의 외부 행사가 얼마나 세밀히 작성되는지 잘 알 터이다. 악수를 나누는 게 예정됐다면 사전에 황 대표께 전달됐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유시민의 지시에 따른 것이다', '남북화합 이전에 남남화합'을 운운하는 민 대변인의 발언은 지극히 악의적"이라며 "민 대변인은 자신의 발언을 가지고 '구치소 503호 지시에 따른 것이고, 공천권자인 황 대표의 심기관리용'이라고 비판받아도 괜찮나?"라고 되물었다.

또 이 의원은 민 대변인의 2014년 인천 연수구 출마선언서 관련 표절 의혹을 언급하며 "첫 출마선언서는 자신의 철학을 보여주는 중대한 글이다. 민 대변인은 '진박' 후보로 출마하면서도 당시 박 대통령의 대척이었던 유승민 의원 글을 표절했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그의 잇단 폭언과 궤변은 철면피가 계속 두꺼지고 있음을 보여준다"고 꼬집었다.

다음은 이 의원 페이스북 글 전문.

자한당은 황교안-나경원 투탑 체제가 된 후 ‘생떼 총량 불변의 법칙’이 생겼다. 중요한 사안마다 반드시 듀엣으로 억지를 부리는 것이다. 5.18기념식을 가지고 나대표만 단독으로 황당하게 나대나 했다. 왠걸. 민경욱 당대변인이 김정숙 여사가 황대표에게 악수를 안했다고 다짜고짜로 시비를 걸면서 ‘생떼 총량 불변의 법칙’은 과학임을 또 한번 입증했다.

청와대 대변인 출신 민대변인은 대통령의 외부 행사가 얼마나 세밀히 작성되는지 잘 알 터이다. 악수를 나누는 게 예정되었다면 사전에 황 대표께 전달됐을 것이다. 민 대변인은 ‘페친’이 지적하기 전엔 ‘악수 생략’을 깨닫지 못했다고 말했다. 그의 ‘고백’ 자체가 행사장에서는 대통령님 부부의 이동이 자연스레 진행됐음을 반증한다.

민대변인은 굳이 비판하자면 뜻깊은 5.18 행사를 빠듯하게 편성한 청와대 실무진에게 유감을 표하면 충분했을 것이다. 그런데, “유시민의 지시에 따른 것이다” “남북화합 이전에 남남화합을” 운운하는 발언은 지극히 악의적이다. 민 대변인은 자신의 발언을 가지고 "구치소 503호 지시에 따른 것이고, 공천권자인 황 대표의 심기관리용"이라고 비판받아도 괜찮나?

민 대변인은 2014년 청와대 대변인 출신으로 인천 연수구에 출마하면서 발표한 출마선언서의 핵심 내용이 표절되었다는 논란을 낳았다. 정치를 시작하는 사람에게 첫 출마선언서는 자신의 철학과 각오, 구상을 보여주는 인생일대의 중대한 글이다. 그런데 박근혜 대통령의 생각을 국민에게 전달하는 청와대 대변인에서 바로 ‘진박’ 후보로 출마하면서 당시 박 대통령의 대척이었던 유승민 의원 글을 표절했다는 ‘웃픈’ 의혹에 휩싸인 것이다. 오늘 그의 잇단 폭언과 궤변은 철면피가 계속 두꺼워지고 있음을 보여준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