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프로필]'준비된 차관' 김강립 복지부 차관

머니투데이
  • 세종=정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5.23 16:2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보건·복지 분야 주요 국·실장 보직 두루 맡아…문재인 정부 두번째 복지부 차관으로 임명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
김강립 보건복지부 차관
김강립 신임 보건복지부 차관(54)은 복지부의 정통 관료 출신으로 일찌감치 차관 후보로 거론된 인물이다.

연세대학교 사회학과를 졸업하고 행정고시 33회로 공직에 입문한 김 차관은 복지부에서 보건산업정책국장, 사회서비스정책관, 연금정책관, 보건의료정책관 등 주요 국장 보직을 맡았다.

30여년간 복지부에서 근무하며 보건과 복지 전 분야에 걸쳐 업무 이해도가 높다. 실장으로 승진한 후에도 보건의료정책실장과 기획조정실장을 거치며 이른바 '엘리트 코스'를 밟았다. 온화한 성품으로 직원들 사이의 신망이 높다.

전임 권덕철 차관에 이어 문재인 정부의 두 번째 복지부 차관을 맡게 된 김 차관은 건강보험과 국민연금 등 복지부의 현안을 풀어갈 적임자로 꼽힌다.

[약력]

△1965년 강원도 철원 △연세대 사회학과 △동국대 부속고 △연세대 보건학 박사 △행정고시 33회 △복지부 보건산업정책국장 △복지부 사회서비스정책관 △복지부 연금정책관 △복지부 보건의료정책관 △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 △복지부 기획조정실장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