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영상]부시가 기억하는 故노무현은 "인권 위해 헌신한 따뜻한 대통령"

머니투데이
  • 김해(경남)=이상봉 기자
  • 하세린 기자
  • 김현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5.23 22:3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23일 경남 김해시 진영읍 본산리 봉하마을에서 열린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에 참석하며 참배객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조지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23일 경남 김해시 진영읍 본산리 봉하마을에서 열린 노무현 전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도식에 참석하며 참배객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이 기억하는 고 노무현 전 대통령은 인권을 위해 헌신했고, 친절하고 따뜻하며, 모든 국민의 기본권을 존중하고, 미국 대통령에게도 예외 없이 자신의 목소리를 용기있게 내는 강력한 지도자였다.

부시 전 대통령은 23일 경남 김해 봉하마을에서 거행된 노무현 전 대통령의 10주기 추도식에 참석해 노 전 대통령을 기리는 추도사를 낭독했다. 김정숙 여사, 권양숙 여사, 노 전 대통령의 아들 건호씨와 손녀 서은씨 등과 함께 나란히 추도식장에 입장한 부시 전 대통령은 추도사에서 자신이 직접 그린 노 전 대통령의 초상화를 유족들에게 전달했다며 그림을 그리면서 되돌아본 노 전 대통령의 모습들을 소개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