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더벨]텔콘RF제약 관계사, 진통제 신약 FDA 임상3상

더벨
  • 방글아 기자
  • 2019.05.24 11:0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비마약성 차세대 진통제, 미국서 주목

차트

MTIR sponsor

더벨|이 기사는 05월24일(10:31) 자본시장 미디어 '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코스닥 상장사 텔콘 (5,190원 상승290 -5.3%)알에프제약의 관계사 비보존이 현재 개발중인 비마약성 진통제 신약 '오피란제린'의 미국 임상 3상을 시작했다. 오피란제린은 중독 등 기존 마약성 진통제가 가진 심각한 부작용이 없는 차세대 진통제다.

비보존은 오피란제린(VVZ-149)의 수술 후 통증 임상 3상을 위한 환자 등록을 시작했다고 23일(미국 현지시간) 밝혔다. 이번 임상은 미국 캘리포니아, 애리조나 등 4개주 5곳의 임상 기관에서 진행된다.

오피란제린은 마약성 진통제 오남용이 미국 내 심각한 사회 문제로 부각돼 대체재로 주목받고 있다. 앞서 미국과 한국에서 진행된 임상 2상에서는 통증 개선 및 마약성 진통제 사용 절감 등 유의미한 결과를 보인 바 있다.

비보존 관계자는 "미국 내 임상을 위한 첫 환자가 등록돼 3상 시험이 공식 시작됐다"며 "약 1년 간 300명의 환자를 모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결과에 따라 추가적인 임상 3상시험 및 안전성 연구가 이어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텔콘알에프제약 관계자는 "오피란제린이 지난해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패스트트랙으로 지정된 만큼 개발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남기자의 체헐리즘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