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1초만 늦었으면"…신림동 강간미수범 영상 보니[영상]

머니투데이
  • 조해람 인턴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563
  • 2019.05.29 10:35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따라 들어가려다 1초 차이로 문 닫혀…남성 29일 오전 긴급체포

/사진='신림동 강간미수범' 영상 갈무리
/사진='신림동 강간미수범' 영상 갈무리
이른바 '신림동 강간미수범' 영상이 공분을 사고 있다.

28일 오후 6시29분쯤 한 트위터 이용자는 '신림동 강간범 영상 공개합니다'라는 제목으로 약 1분24초 분량의 폐쇄회로(CC)TV 영상을 올렸다.

공개된 영상은 28일 오전 6시19분쯤 일어난 상황을 담고 있다. 한 여성이 현관문 도어락을 열고 집 안으로 들어가자, 복도 쪽에 숨어있던 남성이 튀어나와 문이 닫히기 전 여성의 집에 들어가려고 시도했다.

하지만 1초 차이로 문이 잠겨 남성은 들어가지 못했다. 남성은 닫힌 문고리를 잡고 문을 두드리는 듯한 모습을 보이더니 약 1분간 문 앞을 서성이다가 돌아갔다.

해당 영상은 하루 동안 SNS를 통해 빠르게 퍼졌다. 이날 청와대 국민청원에도 '신림동 강간미수범을 강력하게 처벌해주세요'라는 청원이 올라와 29일 10시30분 현재 2만3000명 이상이 서명했다.

한편 경찰은 29일 오전 7시15분쯤 영상 속 남성 A씨(30)를 주거침입 혐의로 주거지 신대방동에서 긴급체포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개인공매도 '60일' 논란…기관 상환도 평균 60일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