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어느 기업에 팔릴까"…아시아나 관련주 '上' 마감

머니투데이
  • 송지유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055
  • 2019.05.30 16:04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애경그룹, 아시아나항공 인수 관심 표명…SK·한화 등 후보군 다시 거론, 아시아나IDT·금호산업우 등 치솟아

"어느 기업에 팔릴까"…아시아나 관련주 '上' 마감
아시아나항공 매각 이슈가 다시 수면 위로 떠오르면서 관련 종목 주가가 급등했다. 애경그룹이 아시아나항공 인수전 참여 가능성을 내비치면서 금호산업 그룹주는 물론 SK·한화그룹 등 유력 후보기업으로 거론되는 종목들도 동반 상승했다.

30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아시아나IDT (15,350원 상승100 -0.7%)는 전날 대비 5100원(30%) 오른 2만2100원에 상한가 마감했다. 매수 주문이 쌓이면서 전날 30만주를 밑돌았던 거래량은 이날 600만주를 넘어섰다.

금호산업우 (39,650원 상승750 1.9%)선주도 가격 제한폭까지 치솟았다. 전날보다 1만5400원(29.84%) 상승한 6만70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아시아나항공 (3,875원 상승10 -0.3%)은 13.54% 상승한 6710원, 에어부산 (3,740원 상승5 0.1%)은 18.86% 뛴 7500원을 기록했다.

인수 후보로 꼽히는 SK그룹과 한화그룹 관련주도 상승했다. SK네트웍스우 (202,500원 상승8000 -3.8%)선주와 한화우 (64,800원 상승14900 29.9%)선주가 각각 상한가인 10만9000원, 3만7600원에 장을 마감했다. SK디스커버리우 (31,000원 상승1200 4.0%)선주, CJ씨푸드1우 (50,300원 상승300 -0.6%)선주 등도 올랐다.

이들 종목 주가가 뛴 것은 애경그룹이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관심을 표명하면서 물 밑으로 가라앉았던 매각 이슈가 다시 주목받았기 때문이다. IB(투자은행) 업계에 따르면 최근 애경그룹은 삼성증권과 접촉해 아시아나항공 인수와 관련 가격, 사업타당성 등 세부사항을 논의했다.

시장에선 국내 1위 저비용항공사(LCC)인 제주항공을 보유한 애경그룹이 아시아나항공을 품으면 시너지 효과가 날 수 있다고 보고 있다. 항공 관련 전산시스템을 외부에서 공급받고 있는 애경그룹 입장에선 IT업체인 아시아나IDT 역시 탐나는 매물이라는 분석도 있다. 하지만 이날 제주항공 등 애경그룹 관련주는 모두 하락 마감했다.

박우성 이베스트투자증권 연구원은 "매각 절차가 지지부진해지면서 아시아나항공 주가가 고점 대비 50% 정도 하락했다"며 "매각 절차가 본격화되는 오는 7월 이전에는 인수 기업이나 주가와 관련 속단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박상원 흥국증권 연구원은 "아시아나항공과 관련 일괄 매각, 분할 매각 등 다양한 시나리오가 나오고 있지만 매각 작업 속도가 나는 7월까지 단기적으로 시장점유율 방어는 쉽지 않을 것"이라며 "하지만 인수 후보가 확정돼 경영 정상화 작업이 시작되면 실적개선 효과가 빠르게 나타날 수 있다"고 봤다.



  • 송지유
    송지유 clio@mt.co.kr

    머니투데이 산업2부 송지유 차장입니다. 백화점과 대형마트, 편의점, 온라인몰 등 우리 생활과 밀접한 유통산업을 비롯해 패션, 뷰티 등 제조 브랜드 산업 전반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동학개미군단' 봉기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머니투데이 기업지원센터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