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김석훈, 교회서 만난 연인과 오늘(1일) 결혼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78,425
  • 2019.06.01 17:03
  • 글자크기조절
  • 의견 2
사진= 김영철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김영철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김석훈(47)이 일반인 여성과 결혼했다.

김석훈은 1일 서울의 한 교회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렸다.

김석훈의 신부는 일반인으로 교회에서 만나 연인이 됐고, 부부로 인연을 이어가게 됐다.

앞서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예비 신부는 일반 회사에 재직 중인 비연예인으로, 두 사람은 서로에 대한 사랑과 믿음을 쌓아온 끝에 백년가약을 맺게 되었습니다"고 밝혔다.

김석훈의 결혼식은 가족, 친지, 가까운 지인들만 참석하는 비공개로 진행됐다.

결혼식에 참석한 개그맨 김영철이 김석훈, 박미선, 권진영과 찍은 사진을 인스타그램에 공개하기도 했다.

한편 김석훈은 1998년 드라마 '홍길동'으로 데뷔했다. 이후 '청춘의 덫' '토마토' '한강수타령' '비밀남녀' '행복한 여자' '천추태후' '반짝반짝 빛나는' '루비반지' '징비록' '엄마' 등 여러 드라마에 출연해 인기를 모았다. 이밖에 영화 '북경반점' '튜브' '마강호텔' '1724 기방난동사건' '비정한 도시' 등에도 출연한 바 있다. 현재 SBS '궁금한 이야기 Y'의 MC로 활동 중이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