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홍준표와 3시간 '토론배틀' 유시민 "재미있는 대화였다"

머니투데이
  • 이지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467
  • 2019.06.03 14:4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유시민 vs 홍준표…양극화‧리더‧민생경제‧패스트트랙‧노동개혁 등으로 토론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왼쪽)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맞짱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왼쪽)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맞짱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와 3시간에 걸친 '토론 배틀'을 마치고 "서로 대화하는 입장에서는 재미있는 대화였다"고 말했다. 당초 토론은 100여분 진행될 것으로 예상됐으나 유 이사장과 홍 전 대표가 격론을 벌이며 1시간 더 길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유 이사장은 3일 서울 강남의 한 스튜디오에서 홍 전 대표와 10여가지 주제로 '합방(합동방송)'을 진행했다. 이번 '홍카레오(이들의 유튜브 계정인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합한 말)' 녹화분은 이날 오후 10시쯤 각자의 유튜브 채널을 통해 동시 공개될 예정이다.


이날 토론은 변상욱 국민대 초빙교수의 사회로 진행됐다. 변 교수는 유 이사장과 홍 전 대표가 사전에 각각 5가지씩 제시한 키워드를 번갈아가면서 토론을 진행했다. 유 이사장은 양극화, 뉴스메이커, 리더, 보수‧진보, 정치를 제시한 것으로 알렸다. 홍 전 대표는 민생경제, 패스트트랙, 한반도 안보, 노동개혁, 갈등‧분열을 키워드로 내놨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맞짱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맞짱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이날 토론을 마친 유 이사장과 홍 전 대표는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녹화장을 빠져나왔다. 유 이사장은 어떤 부분에서 이야기가 잘 진행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기억이 안 난다"며 "논스톱으로 (토론을) 하고 와서 무슨 얘기가 오갔는지 기억이 안 나고 그냥 제 생각으로는 서로 대화하는 입장에서 재밌는 대화였다"고 평가했다.


유 이사장은 또 가장 많이 언급된 분야가 무엇이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홍 전 대표를 향해 "경제 많이 했나요"라고 물어보기도 했다. 유 이사장은 "북핵, 남북관계, 안보 이런 것도 많이 얘기한 것 같다"고 답했다.

또 유 이사장은 홍 전 대표의 주장이 납득이 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납득까지는 아니고, 서로 뭘 걱정하는지 특히 남북관계나 북핵문제에 대해 각자 어떤 생각때문에 그런 주장을 하는지에 더 잘 알게되는 그런 계기가 된 듯 하다"며 "서로 잘 알 수 있으면 된 것이죠"라고 웃어보였다.

유 이사장은 정례적으로 '홍카레오'를 진행할 생각이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그건 모르겠다"며 "방송 한 번 나가고 나머지 (생각해 보겠다)"고 말끝을 흐렸다.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왼쪽)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맞짱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왼쪽)과 홍준표 자유한국당 전 대표가 3일 오전 서울 강남구 한 스튜디오에서 열리는 유튜브 맞짱토론 '홍카레오'에 참석하며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홍카레오'는 두 사람의 유튜브 계정 '유시민의 알릴레오'와 'TV홍카콜라'를 조합해서 정해졌으며 3일 오후 10시 유튜브를 통해 공개된다./사진=이기범 기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바이든 美대통령, 삼성부터 가는데 이재용은 '재판'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2 웨비나 컨퍼런스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