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경찰 '홍준표 명예훼손 혐의' 윤지오 피소건 수사착수

머니투데이
  • 최동수 기자
  • 2019.06.12 15:3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지난 7일 고발인 강연재 변호사 조사

image
고(故) 장자연 사건의 유일한 공개 증언자인 배우 윤지오가 지난 3월15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에서 열린 '검찰 과거사위원회의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등에 의한 성폭력 사건 및 고(故) 장자연씨 사건 진상 규명 촉구' 기자회견에서 발언을 마친 뒤 눈물짓고 있다. /사진=뉴스1
경찰이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가 '고(故) 장자연 사건'에 연루됐다는 의혹을 제기해 명예훼손으로 윤지오씨를 고발한 사건 수사에 착수했다.

서울 송파경찰서는 지난 7일 명예훼손으로 고발한 강연재 변호사를 고발인 신분으로 불러 조사했다고 12일 밝혔다.

강 변호사는 지난 4월26일 윤씨와 정의연대·무궁화클럽 등을 명예훼손 및 무고 혐의로 서울동부지검에 고발했다. 서울동부지검은 지난달 1일 사건을 송파경찰서로 내려보냈다.

윤씨는 지난 3월 초 언론 인터뷰를 통해 이른바 ‘장자연 리스트’에 특이한 이름의 국회의원이 있었다고 밝혔다. 지난 3월12일 대검찰청 진상조사단에 출석하며 해당 국회의원에 대해 "어떤 사람인지 전혀 모르는 상태지만 명확하게 특이한 이름을 가진 사람으로 사진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윤씨는 조사단에는 국회의원의 실명을 밝히지는 않았지만 시민단체가 기자회견을 열어 수사를 촉구하는 과정에서 홍 전대표의 이름을 공개했다.

강 변호사가 경찰에 제출한 당시 기자들의 메모에는 시민단체 관계자들이 "윤씨의 증언에 의해 홍준표가 리스트에 있었음이 드러났다, 윤씨를 만났는데 언론에 알려진 특이한 이름은 홍준표"라고 말했다.

경찰 관계자는 "이제 수사 초기 상황으로 자료를 확인하고 사실관계를 파악하고 있다"며 "윤씨 소환 여부도 추후 검토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