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U-20 월드컵]'사상 첫 준우승' 정정용호 2년간의 기록

머니투데이
  • 조해람 인턴기자
  • 2019.06.16 05:0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브루나이 11-0 대파로 시작…역사적인 첫 준우승까지

image
U-20 축구대표팀 선수들이 16일 오전(한국시간)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결승전 대한민국과 우크라이나의 경기에서 3:1로 패하며 준우승을 차지한 가운데 그라운드를 돌며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다./사진=뉴스1
U-20 국가대표팀이 한국 남자축구 사상 첫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대회 준우승이라는 역사를 썼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U-20 대표팀은 16일 새벽(한국시간) 폴란드 우치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FIFA U-20 월드컵' 결승에서 우크라이나에 1-3으로 역전패하며 준우승을 차지했다.

이는 한국 남자축구 대표팀이 FIFA 대회에서 쓴 가장 큰 기록이다. U-20 대표팀의 준우승 전까지 한국 남자축구 국가대표팀의 최고기록은 1983년 세계청소년선수권 4강, 2002 한일 월드컵 4강이었다.

정정용호는 2017년 5월 닻을 올렸다. 아시아축구연맹(AFC) U-19 챔피언십 예선에 대비하기 위한 U-18 대표팀으로, 이들은 11월 2018 AFC U-19 챔피언십 예선 첫 경기에서 브루나이를 11-0으로 대파했다.

이어 인도네시아(4-0), 동티모르(4-0), 말레이시아(3-0) 등을 꺾으며 2018 AFC U-19 챔피언십 본선 진출권을 획득했다.

AFC U-19 챔피언십 본선에서는 조별리그 2승1무로 8강에 올랐다. 한국은 8강에서 타지키스탄을 1-0, 4강에서 카타르를 3-1로 꺾고 결승에 올랐지만 마지막 상대인 사우디아라비아에 1-2로 패하며 아쉽게 준우승에 그쳤다.

그러나 이 결과로 2019 FIFA U-20 월드컵 출전 자격을 받게 됐다.

정정용호는 스페인 전지훈련과 여러 평가전을 통해 U-20 월드컵 준비를 마치고 5월2일 최종엔트리 21명을 확정해 폴란드로 떠났다.

U-20 조별리그에서 정정용호는 포르투갈, 남아프리카공화국, 아르헨티나 등 강호들을 만났다. U-20 대표팀은 F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우승후보로 꼽힌 포르투갈에 0-1로 패했다. 하지만 남아공과의 2차전에서 1-0으로 승리, 아르헨티나와의 최종전에서 2-1 승을 거두며 조 2위로 16강에 올랐다.

16강 상대는 일본이었다. 정정용호는 후반 39분 최준의 크로스를 받은 오세훈의 헤딩골로 일본을 1-0으로 꺾고 8강에 올랐다. 이어진 8강전에서는 세네갈과 3-3으로 승부차기까지 가는 치열한 혈투 끝에 승부차기에서 3-2로 이겨 4강에 올랐다.

4강에서는 에콰도르를 1-0으로 꺾고 사상 첫 결승 진출이라는 업적을 이뤘다. 우크라이나와의 경기에서 아쉽게 1-3으로 패했지만 정정용호는 첫 준우승이라는 기록을 쓰며 한국 축구의 새 역사를 열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