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말로 TV·냉장고 켜세요"..삼성전자 광주서 홈IoT 기술 선보여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2019.06.20 10:3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2019 광주국제 IoT(사물인터넷)·로봇박람회’ 참가

image
삼성전자가 20일부터 22일까지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 광주국제 IoT(사물인터넷)·로봇박람회’에 참가해 삼성 홈IoT와 AI(인공지능) 관련 체험형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20일부터 22일까지 광주광역시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2019 광주국제 IoT(사물인터넷)·로봇박람회’에 참가해 삼성 홈IoT와 AI(인공지능) 관련 체험형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

광주시가 주최하는 ‘2019 광주국제 IoT·로봇박람회’는 전 세계 20개국 150여 개 업체가 참가하고 2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한다.

삼성전자 (47,300원 상승100 0.2%)는 이번 행사에서 거실과 주방, 세탁실 등 소비자의 일상생활 공간을 구현하고, 패밀리허브 냉장고·무풍에어컨·에어드레서 등 삼성 혁신 가전제품으로 경험 가능한 ‘홈 IoT’ 서비스들을 다채로운 시나리오로 시연한다.

삼성 ‘홈 IoT’는 인텔리전스 플랫폼 ‘빅스비’와 ‘스마트싱스’를 통해 다양한 기기들을 연동해 편리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예를 들어 음성 명령을 내리면 스마트 TV 화면으로 냉장고 속 식재료를 확인하거나 주방에서 패밀리허브 냉장고를 통해 전화 통화를 할 수 있다. 또 스마트 TV나 패밀리허브로 거실과 주방 등에서 세탁 완료 알림을 받을 수 있다.

특히 집에 돌아왔을 때 “하이 빅스비, 나 집에 왔어”라고 하면 집 안 조명과 에어컨, 공기청정기가 한 번에 켜지고 집안 청소 중이던 로봇청소기는 충전도크로 복귀하는 등 다양한 기기를 한꺼번에 제어하는 것도 가능하다.

구성기 삼성전자 상무는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미래 기술로 여겨 지던 홈IoT 기술이 이제는 실질적으로 소비자들의 일상에 녹아 들고 있다"며 "앞으로도 소비자들에게 차별화된 가치와 더욱 편리한 사용자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최석환
    최석환 neokism@mt.co.kr

    '시(詩)처럼 사는 삶(Deep Life)'을 꿈꿉니다. 그리고 오늘밤도 '알랭 드 보통'이 '불안'에 적어둔 이 글. <부유한 사람은 상인이나 지주가 아니라 밤에 별 밑에서 강렬한 경이감을 맛보거나 다른 사람의 고통을 해석하고 덜어줄 수 있는 사람이다>를 곱씹으며 잠을 청합니다.

    기자의 다른기사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