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비닐봉투 4.3㎏ 먹어… 日나라공원 사슴 잇단 죽음

머니투데이
  • 김주동 기자
  • 2019.06.20 10:4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외국인관광객 증가로 버리는 쓰레기 늘어난 탓

image
/사진=나라공원 홈페이지
사슴으로 유명한 일본 나라공원에서 사슴들이 관광객들의 비닐봉투를 먹고 죽는 사례가 잇따르고 있다.

20일 일본 간사이TV 등에 따르면 지난 3월 이후 이곳 공원에서는 9마리의 사슴이 죽었는데, 이중 7마리의 배 속에서 비닐봉투 등 쓰레기가 다량 발견됐다. 한 마리의 위장에서는 4.3㎏에 달하는 쓰레기 덩어리가 나오기도 했다. 담당 수의사는 "대부분은 비닐 쓰레기"라고 설명했다.

공원 측은 사슴의 잇단 사망 사고가 외국인 관광객이 늘면서 버려지는 쓰레기 양도 늘었기 때문으로 보고 있다. 특히 이곳 사슴들은 관광객들이 비닐에 먹을 것을 담고 다니는 것을 알아 비닐봉투를 보고 몰려들기도 한다.

방송화면 일부.
방송화면 일부.
보도에 따르면 지난 17일 나라시 의회에서는 나라공원 주변 상점에서 비닐봉투를 주는 것을 규제하자는 의견이 나왔다. 한 의원은 "공원 주변 매장에서 물건을 사면서 비닐봉투를 얻는 경우가 압도적으로 많다"고 말했다.

하지만 주변 상점들 사이에서는 외부 편의점에서 비닐봉투를 갖고 오는 경우가 많다며 반박하는 목소리도 나온다.

나라공원은 일단 공원을 돌면서 관람객들에게 쓰레기를 함부로 버리지 말 것을 당부하고 있다.


죽은 사슴의 배에서 나온 쓰레기. /사진=트위터
죽은 사슴의 배에서 나온 쓰레기. /사진=트위터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