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러시아서 여행왔다가 '수소엑스포'서 넥쏘에 반했어요"

머니투데이
  • 장시복 기자
  • 2019.06.20 16:27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수소엑스포]수소엑스포 찾은 러시아 교사 세르게이 페레발로프씨 인터뷰

image
한국 여행 중 2019 대한민국 수소엑스포를 찾은 러시아 교사 세르게이 페레발로프씨가 현대차의 수소전기차 넥쏘를 살펴보고 있다./사진=장시복 기자
"러시아에도 수소전기차 '넥쏘'가 들어왔으면 좋겠네요."

20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리고 있는 '2019 대한민국 수소엑스포' 내 현대차 수소전기하우스.

이곳에 전시된 넥쏘를 유심히 살펴보는 외국인이 있었다. 다른 경쟁 완성차 브랜드에서 온 전문 연구원인가 생각들 정도였다. 의외의 답이 돌아왔다.

"러시아에서 여행왔어요. 와이프가 '현대차 쏠라리스'를 애용하는 현대차 마니아에요. 현대차 간판이 익숙해서 우연히 엑스포장에 들어왔는데, 이렇게 좋은 차가 있는지 처음 알았네요."

러시아 예카테린부르크에서 교사로 일하고 있는 세르게이 페레발로프씨는 안내 요원이 1회 충전시 주행거리(609km)를 설명하자 놀라워하는 표정을 지었다. 그리고 넥쏘 운전석에 앉아 인테리어를 보고 엄지 손가락을 치켜 세우며 감탄했다.

현재 독일 프리미엄차 브랜드를 사용하고 있는 그는 러시아에 넥쏘가 들어오면 구입을 검토하고 싶다고 했다. 그는 수소전기하우스를 떠나며 "여행 중 엑스포장에 우연히 들어왔는데 좋은 구경거리를 보게 됐다"고 만족해 했다.

한편 현대차 수소전기하우스는 수소전기차가 이동 수단을 넘어 에너지원으로 사용될 수 있음을 보여줌으로써, 수소 사회가 한층 우리 가까이에 다가왔음을 직접 느끼게 해 주는 공간이다. 무료 어린이 과학체험교실이 열리는 키즈 존 외에 △리빙 존(Living Zone) △클린 존(Clean Zone) △익스피리언스 존(Experience Zone) 등으로 구성됐다. 오는 21일까지 전시된다.
한국 여행 중 2019 대한민국 수소엑스포를 찾은 러시아 교사 세르게이 페레발로프씨가 현대차의 수소전기차 넥쏘 운전석에 앉아 엄지 손가락을 치켜세웠다./사진=장시복 기자
한국 여행 중 2019 대한민국 수소엑스포를 찾은 러시아 교사 세르게이 페레발로프씨가 현대차의 수소전기차 넥쏘 운전석에 앉아 엄지 손가락을 치켜세웠다./사진=장시복 기자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금융스낵컬처공모전(6/26~8/11)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