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여친 폭행 살해한 30대, 전 부인에게 전화해선...

머니투데이
  • 박가영 기자
  • 2019.06.25 15:48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전 부인에게 "나도 죽겠다"며 범행 사실 털어놔…전 부인 신고로 검거

image
/삽화=임종철 디자인기자
여자친구를 폭행해 숨지게 한 30대 남성이 전 부인의 신고로 경찰에 붙잡혔다.

25일 경기 일산동부경찰서는 A씨(35)를 폭행치사 혐의로 긴급체포해 조사 중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5시50분쯤 고양시 일산동구 자신의 집에서 교제 중인 여자친구 B씨(39)와 말다툼을 벌이던 중 발 등을 사용해 폭행, 결국 사망에 이르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범행 직후 수년 전 이혼한 전 부인에게 전화를 걸어 "나도 죽겠다"며 범행 사실을 털어놓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후 전 부인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검거했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술에 취해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 밀었는데 B씨가 갑자기 죽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숨진 B씨의 얼굴에선 심한 멍이 발견됐다. 경찰은 A씨가 의자에 앉아 있는 B씨의 얼굴을 발로 차 숨지게 한 것으로 보고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B씨 시신의 부검을 의뢰한 상태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한 뒤 폭행치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인구이야기 POPCON (10/8~)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