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통합검색

10m 아래 저수지 급류에 뛰어들어 자살기도 20대 구한 경찰은?

머니투데이
  • 최석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6.27 11: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LG 이영학 경장에 의인상 수여

이영학 경장
이영학 경장
LG그룹 산하 LG복지재단은 최근 대전시 유성구 방동저수지에 뛰어든 시민을 구한 이영학 경장(사진)에게 ‘LG 의인상’을 수여키로 했다고 27일 밝혔다.

진잠파출소 소속 이 경장은 지난달 25일 20대 남성이 스스로 목숨을 끊겠다며 집을 나갔다는 신고를 받고 즉시 출동했다.

휴대전화 위치 추적을 통해 방동저수지에 도착한 그는 물살이 빨라 위험에 처할 수 있는 상황에서도 지체 없이 다리 난간을 넘어 10m 아래 저수지에 뛰어들었다. 이어 허우적대고 있던 남성에게 접근한 뒤 구명튜브를 이용해 안전하게 물 밖으로 끌어냈으며 응급조치 후 인근 병원으로 이송했다.

LG복지재단 관계자는 "자신보다 시민의 안전을 먼저 생각한 이 경장의 투철한 사명감을 함께 격려하기 위한 것"이라고 강조했다.

LG (107,000원 상승8500 -7.4%)는 그간 국가와 사회정의를 위해 자신을 희생한 의인들에게 수여하던 ‘LG 의인상’의 시상 범위를 올해부터 우리 사회와 이웃을 위한 선행과 봉사로 귀감이 된 시민들로 확대해 지원하고 있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