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핀에어, 베이징 다싱국제공항 신규 취항… 11월부터 주 3회

머니투데이
  • 문성일 선임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6.27 08:5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베이징 수도 국제공항에 이은 두 번째 베이징 노선… A330 항공기 투입

핀에어가 오는 11월부터 중국 베이징 다싱국제공항에 신규 취항한다. 핀에어의 A330기종. /자료=핀에어
핀에어가 오는 11월부터 중국 베이징 다싱국제공항에 신규 취항한다. 핀에어의 A330기종. /자료=핀에어
핀란드 헬싱키 반타국제공항을 허브공항으로 하는 핀에어(한국지사장 김동환)가 오는 11월부터 중국 베이징 다싱국제공항에 신규 취항한다.

취항 항공기는 A330기종(사진)으로, 월·수·일요일 등 주 3회 헬싱키와 베이징을 운항한다. 이로써 핀에어는 베이징 수도 국제공항에 이어 두 번째로 헬싱키와 베이징 노선을 확보했으며 두 도시를 잇는 항공편은 주 10회까지 확대된다.

올레 올버 핀에어 상용부문 수석부사장은 "이번 신규 취항은 베이징과 유럽 100여개 도시의 연결성을 강화한다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아시아 네트워크를 넓히고 승객들에게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핀에어는 베이징을 비롯해 중국 7개 도시에 취항하고 있으며 중국 남방항공과 준야오 항공과의 코드셰어를 통해 중국 13개 도시를 연결하고 있다. 항공편 예약은 핀에어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