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LG전자, 스페인서 200만개 나무 씨앗 심어

머니투데이
  • 이정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7.09 10:0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스페인 대형 산불피해 복구 지원

LG전자가 스페인에서 LG G8 ThinQ, LG 그램, 드론 등을 활용해 화재로 피해를 입은 산림을 복원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LG전자
LG전자가 스페인에서 LG G8 ThinQ, LG 그램, 드론 등을 활용해 화재로 피해를 입은 산림을 복원하고 있는 모습/사진제공=LG전자
LG전자 (140,000원 상승1000 -0.7%)는 최근 대형 산불 피해를 입은 스페인 과달라하라주 알토 타호 자연공원에 약 200만개의 나무 씨앗을 심는 사회공헌 활동을 펼쳤다고 9일 밝혔다.

LG전자는 드론을 활용한 지능형 나무심기에 특화된 현지 스타트업 '이산화탄소(CO2) 레볼루션'과 함께 이번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했다. CO2 레볼루션이 만든 드론에 LG전자 스마트폰 'G8 씽큐'를 설치해 후면 카메라로 피해지역의 상공을 정밀 촬영하고 '그램' 노트북으로 데이터를 분석했다.

LG전자는 2030년까지 스페인 전역에 4700만 그루의 나무를 심는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독일, 네덜란드, 오스트리아, 스웨덴, 헝가리 등 유럽 5개국의 LG전자 직원들이 자전거로 출근하는 등 유럽 전역에서 친환경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

나영배 LG전자 유럽지역대표(부사장)는 "지역사회의 문제에 관심을 갖고 함께 해결 하는 방법을 지속적으로 고민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2013년생, 주식 판 돈 29.5억으로 성남에 집 샀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제10회 청년 기업가 대회 참여모집 (-09/30)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