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거래소, GV에 불성실공시법인 지정 예고

머니투데이
  • 백지수 기자
  • 2019.07.17 18:11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차트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GV (2,025원 상승45 2.3%)에 불성실 공시법인 지정을 예고한다고 17일 공시했다. GV가 지난해 10월26일 공시했던 전환사채 납입 기일을 지난 5일 공시에서 6개월 이상 변경했다는 이유다. 거래소가 불성실공시법인 지정 여부를 결정하는 시한은 내달 9일까지다.

해당 공시와 관련해 거래소가 GV에 대해 5점 이상의 벌점을 부과할 경우 1일 동안 매매 거래가 정지될 수 있다. 현재 GV의 지난 1년간 불성실공시법인 부과 벌점은 5점으로 이번 건을 비롯해 1년간 벌점 누계가 15점 이상이 되면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이 될 수도 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