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전자파 신호 실시간 탐지·분석… 함정용 장비 실전배치

머니투데이
  • 서동욱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19.07.18 09: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the300]방위사업청 "함정용 소형전자전장비-Ⅱ, 초계함인 안동함에 배치 완료"

'함정용 소형전자전장비-Ⅱ 탑재영상 / 사진제공 = 방위사업청
'함정용 소형전자전장비-Ⅱ 탑재영상 / 사진제공 = 방위사업청
방위사업청은 '함정용 소형전자전장비-Ⅱ'를 지난 6월 초계함인 안동함에 처음 배치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장비는 적의 대함유도탄과 레이더의 위협 전자파 신호를 실시간으로 탐지‧분석할 수 있다. 즉각 경보를 발령해 아군 함정에 탑재된 유도탄 대응체계를 자동으로 작동하게 한다.

방사청은 "적의 위협에 신속히 대응할 수 있어 전투함정의 생존성이 크게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함정용 소형전자전장비-Ⅱ는 중소기업인 (주)빅텍이 2014년 '신개념기술시범사업 (ACTD)'을 통해 개발에 성공했다.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초계함과 호위함에 탑재할 계획이다.

신개념기술시범사업은 민간 기술을 활용해 새로운 개념의 작전운용능력을 갖는 무기체계를 개발하는 사업으로 단기간(36개월 이내)에 개발, 신속히 군에 전력화하는 체계를 말한다.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머니투데이 페이스북 퀴즈 이벤트
부꾸미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