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2021 국제해조류박람회' 국제행사 승인

머니투데이
  • 완도(전남)=나요안 기자
  • 2019.07.23 19:43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전남도와 ‘치유의 바다’ 주제로 공동 개최…세계 30여국 참여

image
'2017 완도 해조류 박람회장'에서 초등생들이 전통 김뜨기 체험하는 모습. 전라남도는 ‘2021년 국제 해조류박람회’ 개최가 정부 국제행사로 최종 승인받았다대외정책연구원의 타당성 조사와 국제행사 심사위원회를 거쳐 확정된 이번 박람회는 지난 2014년과 2017년에 열린다. 오는 2021년 4월 16일부터 5월 9일까지 24일 동안 완도항 해변공원과 신지명사십리에서 ‘치유의 바다, 바닷말이 여는 희망의 미래’라는 주제로 열릴 예정이다. 사지제공=완도군.
전남 완도군은 ‘2021년 국제 해조류박람회’ 개최가 정부 국제행사로 최종 승인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완도군에 따르면 대외경제정책연구원의 타당성 조사와 국제행사 심사위원회를 거쳐 확정된 이번 박람회는 지난 2014년과 2017년에 이어 세 번째로 열린다. 전라남도와 완도군이 공동 개최하고, 해양수산부가 후원한다.

국제 해조류박람회는 오는 2021년 4월 16일부터 5월 9일까지 24일 동안 완도항 해변공원과 신지명사십리에서 ‘치유의 바다, 바닷말이 여는 희망의 미래’라는 주제로 열릴 예정이다.

해조류를 주제로 개최되는 이번 박람회는 세계 30여 나라가 참여한다. 주행사장인 완도항 해변공원에 해조류 이해관, 인류공생관, 지구상생관, 미래번영관, 청정바다관, 바닷말 체험장, 기업교류관 등이 운영한다. 부행사장인 신지명사십리 해변에서는 해양치유산업관, 요법센터, 체험 공간 등을 선보인다.

전남도의 날, 해조류 생산도시의 날, 해양치유산업 지자체의 날, 해조류의 날, 바다를 건너온 어업인들의 날 등 스페셜 데이와 국제학술회의도 열린다.

최근 해조류산업에 대한 관심이 국제사회에서도 집중되고 있어 프랑스 주요 일간지 ‘르몽드’, 호주ABC방송, 국제해조류건강협회장 수전홀트 등이 전남의 해조류양식장 방문 등 국제행사 추진 필요성과 효과를 부각한 바 있다.

신우철 완도군수는 “해양 헬스케어 선도 지자체인 완도군이 야침차게 준비한 '2021국제해조류박람회'가 최종 정부의 승인 난 만큼 초심으로 돌아가 잘 준비하겠다"며 “박람회 성공 개최를 위해 해양수산부, 전남도와 적극 협력해 내실 있는 국제행사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메디슈머 배너_비만당뇨클리닉 (5/10~)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