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치매 일으키는 뇌 속 노폐물 배출 경로 찾았다"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2019.07.25 04:25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IBS 연구진, 뇌 하부 림프관 '배수구' 역할 및 노화 시 배수기능 저하 확인

image
/자료=IBS
국내 연구진이 뇌 속 노폐물인 뇌척수액이 뇌 하부에 있는 뇌막 림프관을 통해 빠져나간다는 사실을 세계 최초로 규명했다.

기초과학연구원(IBS) 혈관연구단 고규영 단장(KAIST 의과학대학원 특훈교수) 연구팀은 뇌 인지기능 저하, 치매 등 퇴행성 뇌질환을 유발하는 뇌 속의 노폐물인 뇌척수액이 뇌 하부에 있는 뇌막 림프관을 통해 빠져나간다는 사실을 세계 최초로 확인했다고 25일 밝혔다.

뇌척수액은 뇌를 보호하고 뇌에서 발생하는 노폐물을 배출시켜 중추신경계의 기능과 항상성 유지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베타-아밀로이드, 타우 단백질과 같이 뇌에서 만들어진 노폐물은 뇌척수액을 통해 중추신경계 밖으로 배출된다. 노폐물이 배출되지 않고 뇌에 쌓이면 기억력 등 뇌 인지 기능이 떨어지고 치매 등 퇴행성 질환에 걸릴 확률이 높아진다.

연구팀은 생쥐의 뇌척수액에 형광물질을 주입하는 실험과 자기공명영상(MRI) 실험을 통해 뇌 상부와 하부 뇌막 림프관 구조가 서로 다르고, 뇌 하부 뇌막 림프관이 뇌에 쌓인 노폐물을 밖으로 배출하는 주요 배수구 역할을 한다는 것을 처음으로 밝혀냈다.

또 나이가 들수록 뇌 하부 뇌막 림프관이 비정상적으로 붓고, 뇌척수액 배출 기능이 저하되는 것도 확인했다.

고 단장은 “이번 연구는 퇴행성 뇌질환 치료 방법의 새로운 실마리를 제시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성과는 국제학술지 ‘네이처’ 온라인 판에 실렸다.



오늘의 꿀팁

  • 띠운세
  • 별자리운세
  • 날씨
  • 내일 뭐입지
메디슈머 배너_슬기로운치과생활 (6/28~)
남기자의체헐리즘 (1/15~)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