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배현진 "文정부, '쫄지마라, 죽창들자'며 봉창 두드린다"(전문)

머니투데이
  • 한민선 기자
  • VIEW 533,309
  • 2019.08.04 14:00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文정부의 '납량특집…여권 수뇌부는 사케 논쟁으로 찧고 빻고"

image
배현진 자유한국당 송파을 당협위원장. /사진=이동훈 기자
배현진 자유한국당 송파을 당협위원장은 4일 한일갈등과 관련해 "일본이 에칭가스 등 전략물자를 북한에 줬냐는 의심으로 무역 딴지를 걸었는데 (대한민국은) 국제사회에 떳떳하다고 입증하면 일본에 큰소리 칠 수 있는 것을 '쫄지 마라, 죽창 들자'며 봉창 두드리다가 진짜 큰일 나게 생겼다"고 밝혔다.

배 위원장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문재인 정부가 여름을 맞아 화끈하게 '납량특집'을 벌이는데 이를 어쩌면 좋습니까"라며 이같이 말했다.

배 위원장은 또 "웬 사케 논쟁으로 소위 여권 수뇌부가 소름끼치게 찧고 빻고 있는데 어쩜 좋습니까"라며 "이 시점에 어떡해야 국민 신뢰를 찾아올 수 있을까요. 절박한 심정인데 갈 길이 먼 것 같아 아득하다"고 한탄했다.

다음은 배현진 자유한국당 송파을 당협위원장 페이스북 글 전문.

문 정부가 여름 맞아 화끈하게 납량특집 벌이는데 이를 어쩜 좋습니까.

일본이 전략물자 에칭가스, 북한에 줬냐는 의심으로 무역 딴지를 걸었는데 국제사회에 떳떳하다 입증하면 자연히 일본에 큰소리 칠 수 있는 것을 “쫄지마라, 죽창들자”며 봉창 두드리다가 진짜 큰일 나게 생겼습니다.

오늘은 웬 사케 논쟁으로 소위 여권 수뇌부가 소름끼치게 찧고빻고 있는데 어쩜 좋습니까.

이 시점에 어떡해야 국민 신뢰를 도로 찾아올 수 있을까요. 절박한 심정인데- 갈 길이 먼 것 같아 아득합니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2019 모바일 컨퍼런스
제4회 한국과학문학상 (11/1~11/18)
블록체인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