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단독]대우건설, 자산관리회사 세운다…첫 해외공모리츠 출시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2019.08.06 13:44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글자크기조절
  • 댓글···

기업은행·교보증권·해피투게더하우스와 투게더투자운용 설립… 베트남 리츠가 1호

image
대우건설 CI/사진제공=대우건설
MT단독대우건설이 국내 금융기관들과 부동산신탁(리츠)을 운용할 자산관리회사(AMC)를 설립해 일반인들도 해외부동산에 투자할 수 있는 국내 첫 해외투자 공모 상품을 내놓을 계획이다.

6일 정부부처 및 관련업계에 따르면 대우건설, 중소기업은행, 교보증권, 해피투게더하우스(부동산 임대·관리·개발 회사) 등은 지난달 자본금 70억원 규모의 '투게더투자운용 주식회사' 예비 인가를 국토교통부에 신청했다.

앞서 대림산업, 현대산업개발 등의 건설사가 AMC를 설립한 적은 있지만, 주로 그룹사나 오너 자산관리에 초점을 맞춘 사모 형태였다. 해외 부동산을 대상으로 하는 국내 리츠도 일본 부동산을 대상으로 한 3개의 사모 리츠뿐이었다.

투게더투자운용은 건설사뿐 아닌 은행, 증권사 등 금융사가 함께 설립해 투자·운용 신뢰도를 높였고, 리츠 자산관리회사들이 주로 영위하던 단순 임대사업보다 투자개발사업에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대우건설이 베트남 하노이에 조성하는 한국형 신도시 '스타레이크 시티' 모습/사진= 대우건설
대우건설이 베트남 하노이에 조성하는 한국형 신도시 '스타레이크 시티' 모습/사진= 대우건설
첫 투자대상지는 베트남 '스타레이크 시티'다. 이곳은 대우건설이 하노이 시청으로부터 북서쪽 약 5㎞ 지점인 서호지역에 여의도 면적의 3분의 2 규모로 조성하는 행정복합도시다. 투게더투자운용은 스타레이크 시티에 대형 오피스, 아파트 등이 섞인 복합 단지를 개발하는 공모 리츠를 만들 예정이다.

투게더투자운용은 향후 해외뿐 아니라 국내 임대사업이나 투자개발사업에도 참여할 계획이다. 2025년까지 리츠 운용 20개 이상, 자산운용 규모 4조원 이상의 회사가 되는 게 목표다.



오늘의 꿀팁

  • 날씨
  • 내일 뭐입지

많이 본 뉴스

법률N미디어 네이버TV
머니투데이 초성퀴즈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