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태풍 '프란시스코' 부산 상륙…9호 레끼마, 북상

머니투데이
  • 구경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3,021
  • 2019.08.06 21:04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포항=뉴스1) 공정식 기자 = 6일 오후 북상하는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의 영향으로 태풍주의보가 내려진 경북 포항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는 가운데 죽도시장 인근 도로를 지나는 차량이 물보라를 일으키고 있다. 2019.8.6/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항=뉴스1) 공정식 기자 = 6일 오후 북상하는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의 영향으로 태풍주의보가 내려진 경북 포항지역에 많은 비가 내리는 가운데 죽도시장 인근 도로를 지나는 차량이 물보라를 일으키고 있다. 2019.8.6/뉴스1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8호 태풍 프란시스코가 부산에 상륙하면서 크고 작은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6일 부산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8시까지 공식 관측지점인 부산 중구 대청동에 71.2㎜ 비가 내렸다. 지역별로 금정구가 106.5㎜, 해운대가 100㎜, 부산진구 91㎜ 비가 내렸다.

이날 부산소방재난본부에는 태풍 관련 피해 신고가 오후 8시까지 총 12건 접수됐다. 도로 곳곳도 통제됐다. 오후 3시 55분쯤부터 부산 동래구 온천천 연안교와 세병교 하부도로가 통제됐다. 오후 4시부터는 금정구 선동 영락공원 굴다리 하부도로가 통제됐다.

빗길에 교통사고도 잇따랐다. 오후 4시쯤에는 남구 용당동에서 트레일러가 빗길에 미끄러지면서 가로수를 들이받았다. 다행히 이 사고로 인한 인명피해는 없었다. 오후 7시에는 남구 신선대 지하차도에 1톤 트럭이 빗길에 미끄러져 왼쪽으로 넘어졌다. 이 사고로 운전자와 동승자 등 2명이 경상을 입었다.

프란시스코는 이날 자정께 대구 부근을 지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7일까지 남해안을 중심으로 10~6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현재 일본 오키나와 남쪽에 위치한 제9호 태풍 레끼마는 중형 크기로 커져 중국 쪽으로 이동 중이다. 이번 주말 중국에 상륙한 뒤 동북쪽으로 방향을 틀 거라는 전망이 나와, 한반도 쪽으로 올 가능성이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도봉구 '2억' 뚝뚝...이달 금리 또 오르면 어쩌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2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